포스코, 협력기업과 ‘착한 선결제’로 지역사회와 상생 실천

입력 2021-09-15 14:06

포항ㆍ광양 지역 전통시장에서 선결제…사용권은 취약계층에 전달

포스코는 협력기업이 함께 2019년 출범한 ‘기업시민 프렌즈’가 포항 연일시장과 광양 중마시장을 찾아 착한 선결제 행사를 펼쳤다고 15일 밝혔다.

올해로 2년째를 맞는 착한 선결제 활동은 전통시장이나 소상공인 업체 등에 선결제하고 재방문을 약속하는 소비자 운동이다.

기업시민 프렌즈는 선결제 후 사용권 등을 취약계층에 전달함으로써 지역 경제는 살리고 취약계층과는 나누는 효과를 창출하고 있다.

작년 기업시민 프렌즈는 포항과 광양 전통시장에 총 4000만 원을 선결제했다. 이후 구입한 사용권을 지역 취약계층에 전달해 지역사회의 호평을 받은 바 있다.

올해는 지난해보다 선결제 지원 대상 및 규모를 확대했다.

포항과 광양 전통시장뿐만 아니라 급식카드를 소지한 결식아동ㆍ청소년에게 음식이나 서비스 등을 무상으로 제공하는 선한 영향력 가게에 동참한 점포들도 선결제 대상에 포함했다.

이날 포스코와 협력기업은 포항과 광양 전통시장 및 결식아동 지원 점포에 총 4500만 원을 선결제했다.

선결제로 구입한 사용권 등은 향후 사회복지기관인 포항 푸드마켓 및 광양 사랑나눔 복지재단, 광양 건강가정ㆍ다문화가족지원센터 등에 전달된다.

이날 행사에 참석한 이주태 포스코 구매투자본부장은 "기업시민 프렌즈의 착한 선결제 행사가 미약하게나마 소상공인분들께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며 "선한 영향력이 지역사회 내에 전파돼 우리 모두가 나눔의 온정으로 어려운 시기를 극복해 나가자"고 했다.

한편, 기업시민 프렌즈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예술가들에게는 공연 기회를 제공하고 침체된 지역민들에게는 응원을 전하기 위한 ‘코로나 WE로(위로) 야외 버스킹’을 추진할 계획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9.24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1,604,000
    • +1.59%
    • 이더리움
    • 3,531,000
    • +2.71%
    • 비트코인 캐시
    • 622,500
    • +2.13%
    • 리플
    • 1,141
    • +2.42%
    • 라이트코인
    • 183,900
    • +2.34%
    • 에이다
    • 2,819
    • +4.67%
    • 이오스
    • 4,866
    • +0.16%
    • 트론
    • 110.5
    • -0.27%
    • 스텔라루멘
    • 335.5
    • -0.89%
    • 비트코인에스브이
    • 163,100
    • +0.43%
    • 체인링크
    • 27,450
    • +1.7%
    • 샌드박스
    • 823.3
    • +3.9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