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세계, 정용진 부회장의 광주신세계 주식 83만주 2285억 원에 취득

입력 2021-09-14 17:51

정 부회장, 상속세 재원으로 활용할 듯

신세계는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으로부터 광주신세계 주식 83만3330주를 2284억9900만 원에 취득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를 통해 신세계는 광주신세계 주식 100만 주를 소유하게 된다. 취득 후 지분율은 62.5%가 된다. 신세계는 지분 매입에 대해 "광주신세계 지배력 확대 및 지배구조 단순화를 위함"이라고 설명했다.

정 부회장은 매각 대금을 상속세 재원으로 활용할 것으로 보인다. 정 부회장은 지난해 어머니인 이명희 신세계그룹 회장으로부터 이마트 지분을 상속받은 바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9.24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3,053,000
    • +1.64%
    • 이더리움
    • 3,754,000
    • +5.27%
    • 비트코인 캐시
    • 622,500
    • -0.56%
    • 리플
    • 1,156
    • +1.14%
    • 라이트코인
    • 186,100
    • +1.36%
    • 에이다
    • 2,753
    • -3.17%
    • 이오스
    • 4,962
    • +2.08%
    • 트론
    • 108.2
    • -1.73%
    • 스텔라루멘
    • 341.2
    • +1.22%
    • 비트코인에스브이
    • 162,700
    • -0.61%
    • 체인링크
    • 30,440
    • +3.05%
    • 샌드박스
    • 812.2
    • -0.1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