택시 미터기도 '앱'시대…기아, T머니와 '앱 미터기' 제휴

입력 2021-09-14 15:00

출시 앞둔 '니로 EV' 택시 전용 모델에 적용, 이동 거리와 시간 등 계산해 요금 산정

(사진제공=기아)
(사진제공=기아)

기아가 이동 및 운송 관련 결제 서비스 업체 ‘티머니’와 '니로 EV 택시 전용 모델의 성공적 출시를 위한 업무 제휴 협약'을 체결했다.

바퀴 회전수에 따라 요금을 계산하는 현행 전기식 미터기와 비교해 각종 비용을 절감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14일 기아는 내년에 출시할 니로 EV 택시 전용 모델의 통합 단말에 '티머니 하이브리드 앱 미터기'를 장착, 향후 티머니와 다양한 협력을 모색한다고 밝혔다.

니로 EV 택시 전용 모델은 택시 고객의 요구에 대응하기 위한 맞춤형 전기 택시다. 실내 공간을 확장하고 승하차 편의성을 높이는 한편, 앱 미터기를 활용해 택시 호출ㆍ배차ㆍ내비게이션 등 택시 영업에 필요한 다양한 기능을 하나의 단말기를 통해 지원한다.

앱 미터기는 위성 위치 확인 시스템(GPS)을 사용한다. 택시의 위치를 파악해 배차하고 승객이 탑승한 이후에는 이동 거리와 시간 등을 계산해 택시 요금을 산정한다. GPS 수신이 다소 불안정한 지역에서는 바퀴 회전수를 기반으로 거리를 산정할 수 있다.

기존 전기식 미터기가 바퀴 회전수에 따른 펄스(전기식 신호)를 이용해 요금을 산정하는데 이것과 전혀 다른 개념이다.

택시 사업자의 경우 전기식 미터기의 △구매 △수리 △요금 업데이트 △검사 등에 드는 각종 비용을 절감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기아는 앱 미터기 탑재 협업을 시작으로 결제 및 호출 서비스 등 택시 사업자와 탑승객 모두의 편의성을 높일 수 있는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티머니와 정기 협의체를 구성해 운영해 나갈 계획이다.

김상대 기아 기업전략실장 전무는 “티머니와의 제휴를 통해 티머니 하이브리드 앱 미터기와 더불어 택시 고객을 위한 다양한 '라이프 케어(Life-Care)' 서비스를 발굴해 제공할 예정”이라며 “택시 영역뿐만 아니라 다양한 고객 요구 대응을 위해 필요한 서비스 및 솔루션을 함께 제공해 나갈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9.24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2,389,000
    • +0.24%
    • 이더리움
    • 3,701,000
    • +3.35%
    • 비트코인 캐시
    • 610,000
    • -3.48%
    • 리플
    • 1,145
    • -0.17%
    • 라이트코인
    • 182,400
    • -1.35%
    • 에이다
    • 2,689
    • -4.48%
    • 이오스
    • 4,811
    • -2.12%
    • 트론
    • 106.6
    • -3.7%
    • 스텔라루멘
    • 334.5
    • -1.3%
    • 비트코인에스브이
    • 156,600
    • -5.43%
    • 체인링크
    • 29,680
    • -0.1%
    • 샌드박스
    • 796.8
    • -2.1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