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중공업그룹1%나눔재단, 보호종료아동 자립 위해 2억4000만 원 지원

입력 2021-09-14 11:01

희망스케치 사업 통해 보호종료아동에 자격취득 지원

▲현대중공업그룹1%나눔재단 후원자인 조민지 사원(왼쪽 첫 번째), 박성보 선임매니저(왼쪽 두 번째) 등이 서울 마포구에 있는 한국아동복지협회를 찾아 후원금을 전달했다.  (사진제공=현대중공업그룹)
▲현대중공업그룹1%나눔재단 후원자인 조민지 사원(왼쪽 첫 번째), 박성보 선임매니저(왼쪽 두 번째) 등이 서울 마포구에 있는 한국아동복지협회를 찾아 후원금을 전달했다. (사진제공=현대중공업그룹)

현대중공업그룹1%나눔재단은 최근 희망스케치 사업을 통해 보호종료아동의 자격증 취득을 지원하기로 하고, 한국아동복지협회에 2억4000만 원의 후원금을 전달했다고 14일 밝혔다.

희망스케치는 만 18세가 되면 아동양육시설에서 독립해야 하는 보호종료아동 등을 지원하는 현대중공업그룹1%나눔재단의 대표사업이다.

현대중공업그룹1%나눔재단은 이번 사업을 통해 보호종료아동 또는 보호종료를 앞둔 아동을 선발, 한식조리기능사 및 제과제빵 기능사 자격취득을 위한 일체의 비용을 지원할 예정이다.

선발된 대상자에게는 자격취득 비용 외에도 월 30만 원의 자기계발비가 지급된다. 온라인 자립 상담 프로그램을 통한 정서적인 지원도 제공된다.

현대중공업그룹1%나눔재단은 작년 희망스케치 사업을 시작한 이후 보호아동들에게 안전하고 쾌적한 보육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33개 아동양육시설에 벽면 정원을 설치했다.

또 단열이나 누수 문제가 있는 곳에 개보수 비용을 지원(17개 시설)하는 등 꾸준히 노력해왔다.

조선업종 관련 기술교육 및 취업 연계를 통해 자립의 기회도 지원하고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9.16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7,048,000
    • -0.51%
    • 이더리움
    • 4,301,000
    • +3.44%
    • 비트코인 캐시
    • 759,000
    • -1.24%
    • 리플
    • 1,313
    • -0.45%
    • 라이트코인
    • 225,700
    • +3.06%
    • 에이다
    • 2,920
    • -3.6%
    • 이오스
    • 6,035
    • +1.6%
    • 트론
    • 138.8
    • -1.63%
    • 스텔라루멘
    • 397.6
    • -0.97%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9,100
    • -3.42%
    • 체인링크
    • 36,340
    • -1.38%
    • 샌드박스
    • 944.9
    • +0.5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