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한양행, 종양특이적 면역항암 이중항체 전임상서 항암 효능ㆍ안전성 확인

입력 2021-09-13 16:03

유럽종양학회서 전임상 결과 발표…내년 임상 개시 목표

▲유한양행 중앙연구소 전경 (사진제공=유한양행)
▲유한양행 중앙연구소 전경 (사진제공=유한양행)

유한양행이 항암치료 신약으로 개발 중인 면역항암 이중항체(YH32367/ABL105)의 전임상 효능 및 독성 시험 결과를 국제학술대회에서 발표한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연구결과는 16일(유럽현지시간) 유럽종양학회(ESMO) 연례 학술대회 포스터 세션에서 발표될 예정이고, 이와 관련된 초록은 13일(유럽 현지시간) 학회 홈페이지에서 공개됐다.

YH32367은 유한양행과 에이비엘바이오사가 공동 연구 중인 약물로, 종양세포에 특이적으로 결합해 T면역세포 활성수용체인 4-1BB의 자극을 통해 면역세포의 항암작용을 높이는 항암제다. 종양특이적 면역활성을 증가시키는 동시에 종양세포의 성장을 억제해 기존 항암제에 내성을 가진 환자 치료를 위해 개발되는 이중항체다. 대표적인 적응증은 유방암, 위암, 폐암 등 다수의 고형암이다.

유한양행은 YH32367이 유사한 기전을 지닌 경쟁약물에 비해 상대적으로 낮은 부작용 및 높은 항암 효능이 예상되는 만큼 이러한 특장점이 임상에서 입증된다면 국내뿐 아니라 글로벌 항암 치료제 시장에서도 두각을 나타낼 것으로 기대한다. 유한양행은 YH32367에 대해 내년 임상시험 개시를 목표로 개발 중이다.

공개된 초록에 따르면 YH32367은 사람의 T면역세포에서 인터페론감마와 같은 세포사멸 사이토카인 분비를 증가시키고 종양세포 사멸을 유도했다. 또 인간화 마우스와 인간 4-1BB 발현 마우스를 이용한 동물실험에서도 대조항체 대비 우수한 항암 효능을 나타냈다. 경쟁약물의 단점인 간독성에 대한 부작용을 해소했고 현재 마무리 단계에 있는 전임상 독성시험에서도 안전성을 확인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12.01 12:34 20분지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0,757,000
    • -0.26%
    • 이더리움
    • 5,858,000
    • +6.39%
    • 비트코인 캐시
    • 710,000
    • +0.64%
    • 리플
    • 1,246
    • +0.65%
    • 라이트코인
    • 261,400
    • +3.48%
    • 에이다
    • 1,953
    • -0.71%
    • 이오스
    • 5,010
    • +1.52%
    • 트론
    • 120.9
    • +0.84%
    • 스텔라루멘
    • 429
    • +3.22%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6,700
    • +1.41%
    • 체인링크
    • 32,080
    • +4.29%
    • 샌드박스
    • 8,270
    • -3.0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