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 춘천 들어올 레고랜드에 ICT 기술 독점 공급

입력 2021-09-09 12:10

LG유플러스 고객 레고랜드 입장권 최대 20% 할인

▲LG유플러스와 레고랜드 코리아 리조트가 독점 제휴를 체결한 가운데 레고랜드 코리아 리조트 김영필 사장(왼쪽) LG유플러스 CEO 황현식 사장(오른쪽)이 레고 브릭으로 만든 레고랜드 조감도 모형을 보며 기념 촬영하고 있다. (사진제공=LG유플러스)
▲LG유플러스와 레고랜드 코리아 리조트가 독점 제휴를 체결한 가운데 레고랜드 코리아 리조트 김영필 사장(왼쪽) LG유플러스 CEO 황현식 사장(오른쪽)이 레고 브릭으로 만든 레고랜드 조감도 모형을 보며 기념 촬영하고 있다. (사진제공=LG유플러스)

LG유플러스가 2022년 강원도 춘천에 들어오는 레고랜드에 AR(증강현실) 기술을 비롯한 ICT(정보통신기술)를 독점 공급한다.

LG유플러스는 레고랜드 코리아 리조트와 독점 제휴를 체결하고 통신 솔루션, ICT 편의 서비스, AR 콘텐츠 등 차별화된 고객 경험 제공을 위한 사업협력을 추진한다고 9일 밝혔다.

레고랜드는 7개 레고 테마 클러스터, 40개 이상의 놀이기구와 어트랙션, 154개 객실의 호텔, 2개 영화관 등 아시아 최대 규모 테마파크로, 시설 규모와 지리적 여건을 고려하면 연간 약 200만 명 이상이 방문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제휴를 통해 LG유플러스는 레고랜드에 △초고속인터넷, IPTV, IoT 등 각종 유무선 통신 서비스 독점 공급 △AR 콘텐츠 제공 △스마트벤치, 다목적 유모차 등 리조트 내 각종 편의 서비스 제공 △공동 마케팅도 추진한다.

이에 따라 레고랜드 곳곳에는 LG유플러스의 AR 콘텐츠가 제공돼 고객들의 테마파크 시설 이용 시 대기시간의 지루함을 해소하는 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 LG유플러스는 레고랜드 랜드마크인 ‘미니랜드’에서 우선 AR 콘텐츠를 제공하고 향후 제공 범위 확대를 검토할 계획이다.

ICT 기반 고객 편의 서비스도 지원한다. 주요 이용자층인 영유아 고객을 위한 다목적 유모차 대여는 물론 레고랜드의 모든 시설을 태깅(tagging)을 통해 이용할 수 있는 O2O(Online to Offline) 손목밴드, 난방과 통풍은 물론 스마트폰 무선충전과 와이파이(WiFi) 서비스를 제공하는 스마트 벤치도 순차적으로 제공할 예정이다.

제휴를 기념해 LG유플러스 고객은 레고랜드 입장권을 최대 20% 할인된 가격에 구매할 수 있으며, LG유플러스 상품 체험 및 각종 프로모션을 경험할 수 있는 ‘브랜드 데이 프로모션’도 테마파크 내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LG유플러스는 누적 이용자 5000만 명을 돌파한 영유아 특화 서비스 U+아이들나라를 비롯해 ‘브래드이발소’, ‘팡팡다이노’ 등 키즈콘텐츠 제작사 지분 투자에 이어 글로벌 테마파크와 제휴를 통해 어린 자녀를 둔 가구 단위 고객에게 차별화된 경험을 선사해 ‘찐팬(진짜 팬)’을 지속 확보한다는 전략이다.

황현식 LG유플러스 사장은 “글로벌 브랜드의 한국 진출 및 성공에 함께 해온 LG유플러스의 성공 경험을 바탕으로, 레고랜드 코리아 리조트가 고객에게 ‘다시 찾고 싶은 1등 테마파크’가 되도록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10.25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6,153,000
    • +2.47%
    • 이더리움
    • 5,072,000
    • +2.42%
    • 비트코인 캐시
    • 750,000
    • -0.66%
    • 리플
    • 1,323
    • +0.61%
    • 라이트코인
    • 235,600
    • +1.82%
    • 에이다
    • 2,612
    • +0.27%
    • 이오스
    • 5,815
    • +0%
    • 트론
    • 121.7
    • +0.75%
    • 스텔라루멘
    • 460.8
    • +1.14%
    • 비트코인에스브이
    • 209,300
    • -1.37%
    • 체인링크
    • 38,700
    • +7.32%
    • 샌드박스
    • 965.5
    • +1.1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