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니보니] 코로나 시대, 대신 가는 여름휴가 2탄…강릉 바다 가보니

입력 2021-08-11 18:02 수정 2021-08-11 18:04

'대신 가는 여름휴가'가 돌아왔습니다.

1탄 '광명동굴 가보니'에 이어 두 번째인데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4차 대유행과 본격적인 여름 휴가철이 맞물렸습니다. 무더운 여름 시원한 휴가지로 떠나고 싶지만, 코로나19 확산 우려로 '방콕'을 해야하는 현실이 너무 암담합니다.

그래서 이투데이 보니보니가 한 여름 무더위를 식혀줄 여름휴가지를 대신 다녀왔습니다. 광명동굴에 이어 강릉 바다를 대신 다녀왔는데요. (※방역 수칙을 철저히 이행했습니다.)

넓고 푸른 바닷가를 바라보며 황금빛 모래사장을 걷는 이 기분. 코로나가 끝나면 우리가 느낄 수 있는 행복이겠죠!

반짝이는 빛으로 이어지는 해안가를 거닐며 물빛 하늘까지 바라 볼 수 있는 강릉 바닷가를 이투데이 보니보니와 함께 가보실까요.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10.22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6,860,000
    • -4.4%
    • 이더리움
    • 5,007,000
    • -2.74%
    • 비트코인 캐시
    • 766,000
    • -2.36%
    • 리플
    • 1,341
    • -3.59%
    • 라이트코인
    • 241,300
    • -5.19%
    • 에이다
    • 2,660
    • -3.52%
    • 이오스
    • 5,765
    • -1.96%
    • 트론
    • 123.4
    • -3.22%
    • 스텔라루멘
    • 458.7
    • -4.22%
    • 비트코인에스브이
    • 209,900
    • -1.69%
    • 체인링크
    • 35,490
    • +3.08%
    • 샌드박스
    • 936.2
    • -1.2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