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성은, 한소희 빈자리 메운다…‘젠틀맨’ 주연 꿰차

입력 2021-08-10 10:33

(사진제공=에이스팩토리)
(사진제공=에이스팩토리)

배우 최성은이 웨이브 오리지널 영화 ‘젠틀맨’에 합류한다.

콘텐츠 웨이브(wavve)는 10일 “최성은이 김화진 검사 역을 맡는다”고 밝혔다. 김화진은 누명은 쓴 지현수(주지훈)와 공조해 범인을 잡기 위해 나서는 열혈 검사다. 앞서 이 역에는 배우 한소희가 캐스팅 됐으나, 건강상 이유로 하차하면서 최성은에게 돌아갔다.

2019년 영화 ‘시동’으로 데뷔한 최성은은 제25회 춘사영화제에서 신인여우상을 받았다. 이어 올해 JTBC 드라마 ‘괴물’에 출연하며 제57회 백상예술대상 TV 부문 신인상 후보에 오르기도 했다. 내년 공개 예정인 넷플릭스 시리즈 ‘안나라수마나라’ 출연도 확정했다.

‘젠틀맨’은 내년 5월 웨이브에서 공개된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5.17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8,963,000
    • -0.17%
    • 이더리움
    • 2,658,000
    • +0.19%
    • 비트코인 캐시
    • 266,600
    • +1.83%
    • 리플
    • 558
    • -0.45%
    • 라이트코인
    • 93,250
    • +4.72%
    • 에이다
    • 732.1
    • -0.73%
    • 이오스
    • 1,750
    • +0.29%
    • 트론
    • 94.61
    • +3.73%
    • 스텔라루멘
    • 177.1
    • -1.77%
    • 비트코인에스브이
    • 71,400
    • +2.22%
    • 체인링크
    • 9,785
    • -0.25%
    • 샌드박스
    • 1,733
    • -1.0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