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쿄올림픽] 한국 선수단, 올림픽 선수촌서 출국 전 해단식 가져

입력 2021-08-09 16:13

배구·육상·근대5종·본부 임원 등 선수단 60명 9일 저녁 귀국

▲2020 도쿄올림픽을 마친 대한민국 선수단이 9일 귀국 전 일본 도쿄 하루미에 있는 올림픽 선수촌 숙소동 앞 광장에서 해단식을 열었다. 사진제공=대한체육회 (연합뉴스)
▲2020 도쿄올림픽을 마친 대한민국 선수단이 9일 귀국 전 일본 도쿄 하루미에 있는 올림픽 선수촌 숙소동 앞 광장에서 해단식을 열었다. 사진제공=대한체육회 (연합뉴스)

2020 도쿄올림픽을 끝마친 선수들이 9일 일본 올림픽 선수촌 숙소 앞 광장에서 해단식을 했다.

대한민국 선수단은 9일 오전 11시 2020 도쿄하계올림픽대회 해단식을 개최했다. 신치용 선수단 부단장이 이기흥 대한체육회장에게 올림픽 성적을 보고하고, 장인화 선수단장은 단기를 대한체육회에 반환했다.

이기흥 체육회장은 해단식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 19) 팬데믹으로 올림픽이 1년 연기되는 등 역대 올림픽 중 가장 여건이 좋지 않은 상황에서도 다양한 종목서 세계 정상급 기량을 보여준 선수들에 감사한다”고 말했다.

이어 “특히 메달이나 승패와 상관없이 올림픽을 순수하게 즐기고, 행복하고 당당하게 임하는 모습으로 진정한 스포츠가 무엇인지 보여줬다”고 격려의 말을 전했다.

한국 선수단은 이번 대회 29개 종목에 총 354명을 파견했다. 금메달 6개·은메달 4개·동메달 10개 등 총 20개 메달을 차지하며 종합 16위에 올랐다.

행사에 참석한 선수단은 배구·육상·근대5종 등 3개 종목 선수와 지도자, 그리고 본부 임원으로 구성된 60여 명이다. 이들은 오후 7시 55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귀국한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1.25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44,589,000
    • +0.36%
    • 이더리움
    • 2,950,000
    • +0%
    • 비트코인 캐시
    • 351,300
    • -0.73%
    • 리플
    • 742.5
    • +0.12%
    • 라이트코인
    • 130,300
    • -2.03%
    • 에이다
    • 1,260
    • -2.55%
    • 이오스
    • 2,683
    • +0.49%
    • 트론
    • 67.71
    • +1.14%
    • 스텔라루멘
    • 235.8
    • -1.46%
    • 비트코인에스브이
    • 109,600
    • -1.53%
    • 체인링크
    • 18,700
    • -1.27%
    • 샌드박스
    • 3,677
    • +1.2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