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홍남기 "조세ㆍ사회보험료 납부유예…채무 만기ㆍ이자상환 유예 연장 검토"

입력 2021-08-05 08:02 수정 2021-08-05 08:08

제42차 비상경제 중앙대책본부(경제 중대본) 회의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8월 5일 서울 광화문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제42차 비상경제 중앙대책본부회의'를 주재,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기획재정부)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8월 5일 서울 광화문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제42차 비상경제 중앙대책본부회의'를 주재,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기획재정부)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5일 "하반기 조세 납부 유예 및 사회보험료 납부 유예 등 지원방안을 검토, 8월 중 발표하겠다"고 밝혔다. 또 9월 말까지 설정된 금융권 채무 만기연장·이자상환 유예조치 등 금융지원에 대해서도 연장 여부 등을 9월 중 검토하기로 했다.

홍남기 부총리는 이날 정부서울청사에서 제42차 비상경제 중앙대책본부(경제 중대본) 회의를 주재하고 △최근 경제상황 및 3분기 주요 정책대응 △소상공인 코로나위기 극복 추가지원방안 △소상공인 구독경제 활성화 방안 △랜섬웨어 대응 강화방안 △희소금속 산업 발전대책 2.0을 논의했다.

홍 부총리는 "무엇보다도 충격 최소화-신속한 지원-회복 최대화라는 기조하에 8~9월 중 철저한 방역 제어와 함께 2차 추경예산의 신속한 지원에 총력을 기울이겠다"며 "2차 추경예산 중 희망회복자금 및 상생 국민지원금은 9월 말까지 90% 집행토록 하겠다"고 밝혔다.

또 소상공인의 신규 디지털 판로개척 및 수입 안정화를 지원하기 위해 구독경제 시장 참여 활성화를 적극 추진한다.

홍 부총리는 "2022년까지 구독경제에 참여하는 소상공인 3000개사를 육성 및 확산 목표로 지원해 나갈 계획"이라며 "이를 위해 밀키트모델 등 구독경제 모델 유형을 제시하고 플랫폼 바우처 등 다양한 전용바우처도 신설해 민간 쇼핑몰 입점·판매비용, 물류비용, 구독상품 꾸러미 개발 등 맞춤형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랜섬웨어 대응 강화방안과 관련해선 "보안역량이 취약한 중소기업에는 데이터 백업, 보안·백신 등 관련 솔루션을 지원하고 주요 정보통신기반시설에 대한 백업·복구방안을 내년부터 마련할 수 있도록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네트워크 트래픽 등 AI 기술을 활용해 실시간 악성 도메인 탐지차단을 하고 랜섬웨어 백신도 신속 배포. 또한 해킹 근원지 추적 기술, 랜섬웨어 복구기술 등 핵심기술력 확보도 적극 지원하겠다"고 덧붙였다.

희소금속산업 발전대책 2.0과 관련해선 "희소금속 안심국가 실현 목표로 희소금속 100대 핵심기업 선정 및 집중 지원(금융, 세제 지원, 규제 특례 등 패키지 지원), 희소금속(19종)의 비축일수 평균 100일로 확대(수급우려품목은 최대 180일)를 목표로 대응하겠다"고 밝혔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9.24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2,744,000
    • +1.84%
    • 이더리움
    • 3,626,000
    • +1.6%
    • 비트코인 캐시
    • 622,500
    • -0.95%
    • 리플
    • 1,145
    • -0.26%
    • 라이트코인
    • 182,800
    • -1.88%
    • 에이다
    • 2,753
    • -3.54%
    • 이오스
    • 4,736
    • -3.72%
    • 트론
    • 107.2
    • -3.77%
    • 스텔라루멘
    • 333.8
    • -1.91%
    • 비트코인에스브이
    • 160,200
    • -2.2%
    • 체인링크
    • 29,810
    • +7.04%
    • 샌드박스
    • 812
    • -2.4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