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후 9시 기준 서울 518명 코로나 확진…전날보다 28명 많아

입력 2021-07-22 21:42

누적 확진자 6만661명

(연합뉴스)
(연합뉴스)
22일 오후 9시까지 서울에서 발생한 신종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는 518명으로 집계됐다. 같은 시간대 기준으로 전일 490명보다 28명 많은 수치다.

서울의 최근 보름간(7~21일) 하루 평균 확진자 수는 505명으로 집계됐다. 하루 평균 검사 인원은 6만8447건이었다. 이 기간에 하루 확진율(전날 검사인원 대비 당일 확진자 수)은 0.6~1.2% 수준에서 오르내렸으며, 평균 확진율은 0.7% 수준이었다.

오후 9시 기준 서울의 코로나19 누적 확진자 수는 6만661명으로 잠정 집계됐다. 이날 하루 전체 확진자 수는 다음날인 23일 0시 기준으로 정리돼 오전에 발표된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3,583,000
    • +4.58%
    • 이더리움
    • 3,732,000
    • +7.8%
    • 비트코인 캐시
    • 669,500
    • +3.88%
    • 리플
    • 1,221
    • +10.8%
    • 라이트코인
    • 197,200
    • +4.34%
    • 에이다
    • 2,756
    • +10.46%
    • 이오스
    • 5,250
    • +6.58%
    • 트론
    • 120.2
    • +6.28%
    • 스텔라루멘
    • 359.5
    • +6.36%
    • 비트코인에스브이
    • 179,600
    • +3.34%
    • 체인링크
    • 29,790
    • +9.93%
    • 샌드박스
    • 845
    • +12.7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