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휘경2구역 내 종교시설 용지 용도 변경

입력 2021-07-21 09:15

▲서울시가 동대문구 휘경2구역 내 공지로 남아있는 종교시설 용지를 효율적으로 사용할 수 있게 용도를 변경했다. 서울 동대문구 휘경2구역 위치도.  (자료 제공=서울시 )
▲서울시가 동대문구 휘경2구역 내 공지로 남아있는 종교시설 용지를 효율적으로 사용할 수 있게 용도를 변경했다. 서울 동대문구 휘경2구역 위치도. (자료 제공=서울시 )

서울시가 동대문구 휘경2구역 내 공지로 남아있는 종교시설 용지를 효율적으로 사용할 수 있게 용도를 변경했다.

서울시는 지난 20일 제6차 도시재정비위원회를 열고, 휘경2 재정비촉진계획 변경안을 수정가결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번 결정은 이 종교시설 용지를 근린생활시설 및 종교집회장 용도로 변경하는 것이다. 이문·휘경 재정비촉진지구 내 휘경2구역에는 당초 기존 교회의 대토부지로 사용될 종교시설 용지가 있었지만 교회가 현금청산되면서 해당 부지는 공지로 남아있었다.

시 관계자는 "해당 부지 주용도를 종교집회장으로 계획해 당초 종교시설 계획 취지에 부합하면서도 토지의 효율적인 활용이 가능하도록 했다"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7.30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45,206,000
    • -1.19%
    • 이더리움
    • 2,720,000
    • +1.34%
    • 비트코인 캐시
    • 619,500
    • +0.16%
    • 리플
    • 855.9
    • +5.53%
    • 라이트코인
    • 161,200
    • -0.68%
    • 에이다
    • 1,474
    • -0.27%
    • 이오스
    • 4,495
    • +0.22%
    • 트론
    • 71.04
    • +1.1%
    • 스텔라루멘
    • 313.1
    • +0.22%
    • 비트코인에스브이
    • 157,700
    • -0.63%
    • 체인링크
    • 24,850
    • +13.68%
    • 샌드박스
    • 731.1
    • -2.5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