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원전 관련주, 8조 규모 체코 원전 수주 추진 소식에 '오름세'

입력 2021-06-21 09:53

정부가 8조 원 규모 체코 원자력발전소 수주에 나섰다는 소식에 관련주가 강세다.

보성파워텍은 21일 오전 9시 53분 현재 전거래일보다 4.42% 오른 5430원에 거래 중이다. 같은 시간 우진(1.12%), 우리기술(1.54%), 두산중공업(2.38%) 등도 오름세를 보이고 있다.

이들 종목은 원전 관련 사업을 영위하고 있는 업체들이다. 산업통산부가 지난 19일 문승욱 장관이 체코 안드레이 바비쉬 총리와 카렐 하블리첵 산업통상부 장관을 만나 본격적인 원전 수주활동에 나섰다고 밝힌 데 따른 것으로 풀이된다.

이번 원전 사업은 8조 원 규모로 알려졌으며, 사업을 수주할 경우 한국기업들이 체코기업과 함께 원전사업에 바로 참여할 수 있도록 준비한 것으로 알려졌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9.24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1,755,000
    • -2.75%
    • 이더리움
    • 3,567,000
    • -5.23%
    • 비트코인 캐시
    • 623,000
    • -5.25%
    • 리플
    • 1,139
    • -4.53%
    • 라이트코인
    • 183,000
    • -5.72%
    • 에이다
    • 2,763
    • +2.6%
    • 이오스
    • 4,908
    • -5.52%
    • 트론
    • 112.8
    • -4.89%
    • 스텔라루멘
    • 342.9
    • -5.33%
    • 비트코인에스브이
    • 165,800
    • -5.96%
    • 체인링크
    • 27,800
    • -5.47%
    • 샌드박스
    • 822.2
    • -5.9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