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G넥스원 '근접방어 무기체계' 특화 솔루션 전격 공개

입력 2021-06-08 09:46

국제해양방위산업전(MADEX)’ 참가…비룡, 해궁, 해성 등 무기체계도 전시

▲LIG넥스원 부스 조감도 (사진제공=LIG넥스원)
▲LIG넥스원 부스 조감도 (사진제공=LIG넥스원)

LIG넥스원이 해상 전투의 핵심 가운데 하나인 '근접방어무기체계' 솔루션을 공개한다.

8일 LIG넥스원은 이튿날부터 부산 벡스코에서 열리는 ‘국제해양방위산업전(MADEX)’에 참가, 해군이 추진 중인 근접방어무기체계(CIWS-Ⅱ) 사업에 특화된 솔루션을 공개한다고 밝혔다.

근접방어무기체계(CIWS-Ⅱ) 사업은 우리 군이 추진 중인 '스마트 네이비' 구현을 위한 첨단무기 체계다. 현재 해군이 도입해 운용 중인 '골키퍼' 함포체계와 유사한, 분당 수천 발에 달하는 급탄장비 개발 사업이다.

개발을 완료하면 경항모는 물론 한국형 차기 구축함(KDDX), 호위함(FFX-Ⅲ) 등 해군 최신 함정에 탑재할 예정이다.

LIG넥스원은 지난해 9월 골키퍼(Goalkeeper) 창정비를 마치고 항해 수락시험을 마무리했다. 시스템 체계 통합과 시험평가, 적시 군수지원능력 등 기반 기술을 확보했다.

이번 사업으로 확보한 전문인력과 정비시설, 기술 노하우를 최대한 활용해 앞으로 근접방어무기체계 사업의 국내 연구ㆍ개발에 활용할 계획이다.

LIG넥스원은 국내 최초로 근접방어무기체계 전용 사격통제 기술을 확보했다. 국내에서 유일하게 전력화한 면배열 AESA 레이더 기술 등 기술력을 갖췄다.

LIG넥스원 관계자는 “근접무기방어체계의 표적이 될 함대함 유도무기에 대한 기술력은 물론 CIWS-II와 매우 유사한 방어 무기체계인 RAM 유도탄 및 대함유도탄 방어유도탄(해궁)을 개발한 기술력까지도 보유하여 성공적인 개발을 자신한다”며 “이미 안정화 단계에 들어간 골키퍼 창정비 인프라를 적극적으로 활용해 총수명주기 동안 해군의 완벽한 전력유지를 책임지겠다”고 밝혔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42,080,000
    • -4.43%
    • 이더리움
    • 2,624,000
    • -2.56%
    • 비트코인 캐시
    • 673,500
    • -2.11%
    • 리플
    • 932.7
    • -4.16%
    • 라이트코인
    • 186,100
    • -2.72%
    • 에이다
    • 1,674
    • -2.56%
    • 이오스
    • 5,450
    • -3.2%
    • 트론
    • 81.81
    • -4.56%
    • 스텔라루멘
    • 354.5
    • -2.77%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5,500
    • -1.8%
    • 체인링크
    • 25,210
    • -3.37%
    • 샌드박스
    • 296.7
    • -3.4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