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멍 뚫린 인천항…AI 감시에도 베트남 선원 ‘밀입국’

입력 2021-05-24 09:44

(사진제공-인천항만공사)
(사진제공-인천항만공사)

인천항에서 베트남인 선원이 밀입국한 것이 알려지면서 출입국 관리 당국이 추적에 나섰다.

24일 인천항만공사는 지난 22일 오후 11∼12시 사이 인천시 중구 인천 내항 2부두에서 베트남인 선원 A(20) 씨가 밀입국했다고 밝혔다.

출입국 관리 당국은 전날 오전 11시께 A 씨가 타고 있던 6000t급 곡물 운반선 선사 측의 신고를 받고 그의 행방을 쫓고 있다.

인천항만공사가 부두 인근 폐쇄회로(CCTV)를 확인한 결과, A 씨는 4m 높이의 철조망을 뛰어넘어 밀입국한 것으로 파악됐다.

인천항 보안을 담당하는 인천항보안공사는 당시 인천항 CCTV 화면을 모니터링하는 상황실 근무자가 있었고, 수상한 움직임을 알려주는 인공지능(AI) 경고 장치도 정상적으로 작동 중이었지만 A 씨의 밀입국을 사실을 몰랐던 것으로 파악됐다.

인천항만공사 관계자는 “인천항 내에 CCTV 숫자가 많다 보니 이상한 움직임으로 화면상에 뜨는 ‘팝업’이 많아 근무자들이 놓친 것 같다”고 설명했다.

인천항에서는 지난 2월에도 베트남인 선원 3명이 밀입국을 시도했다가 검거되는 등 밀입국 시도 사례가 계속되고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1.21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44,569,000
    • -6.34%
    • 이더리움
    • 3,147,000
    • -10.27%
    • 비트코인 캐시
    • 378,400
    • -9.97%
    • 리플
    • 783.2
    • -8.18%
    • 라이트코인
    • 138,500
    • -9%
    • 에이다
    • 1,389
    • -6.84%
    • 이오스
    • 2,920
    • -6.89%
    • 트론
    • 73.63
    • -9.67%
    • 스텔라루멘
    • 247.9
    • -9.06%
    • 비트코인에스브이
    • 114,900
    • -7.93%
    • 체인링크
    • 21,070
    • -11.25%
    • 샌드박스
    • 4,030
    • -12.0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