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나항공, 호주 콘셉트 'A380 무착륙 관광비행' 진행

입력 2021-05-12 08:28

마스코트 코코와의 포토 타임, 호주 스페셜 기념품 증정

▲아시아나항공은 이달 '가고 싶은 호주, 만나고 싶은 호주' 콘셉트로 A380 무착륙 관광비행을 세 차례(15일, 22일, 30일) 운항한다.  (사진제공=아시아나항공)
▲아시아나항공은 이달 '가고 싶은 호주, 만나고 싶은 호주' 콘셉트로 A380 무착륙 관광비행을 세 차례(15일, 22일, 30일) 운항한다. (사진제공=아시아나항공)

아시아나항공은 이달 '가고 싶은 호주, 만나고 싶은 호주' 콘셉트로 A380 무착륙 관광비행을 세 차례(15일, 22일, 30일) 운항한다고 12일 밝혔다.

15일과 22일은 오후 12시 30분 인천공항을 출발해 부산, 후쿠오카, 제주 상공을 비행한 뒤 오후 14시 50분에 인천공항으로 돌아온다.

30일은 오전 09시 30분에 출발해 오전 11시 50분에 도착할 예정이다.

5월 세 차례 관광비행 시 탑승자는 인천국제공항 탑승수속 카운터와 게이트에서 호주 대사관의 마스코트인 코알라인 코코와 기념사진을 찍을 수 있다.

그리고 호주 대사관과 호주 관광청에서 제공하는 친환경 텀블러 킵컵과 메신저 백, 호주를 대표하는 분다버그 음료 세트, 호주 내추럴 그란츠 치약 등 기념품을 선착순으로 증정한다.

탑승자 전원에게는 록시땅 어메니티 키트를 제공하고 비행 중 기내에서는 기내 엔터테인먼트 시스템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탑승자는 마일리지도 적립할 수 있다.

비즈니스 스위트, 비즈니스 스마티움 클래스 등을 탑승하는 모든 고객은 인천국제공항 아시아나항공 동편 라운지를 이용할 수 있다.

무착륙 관광비행은 국제선 운항으로 탑승객들은 대한민국 여권을 소지해야 하며, 아시아나항공 기내 면세점을 비롯해 인천공항 면세점과 시내 면세점을 이용할 수 있다.

단 기내 면세점은 할인 혜택이 있는 아시아나항공 인터넷 면세점에서 예약 주문을 해야 이용할 수 있다.

아시아나항공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방역 지침을 준수해 기내식 서비스를 제공하지 않는다.

또 아시아나항공 통합 방역ㆍ예방 프로그램인 '아시아나 케어 플러스(ASIANA Care+)'에 따라 항공기 탑승 전 체온을 측정하는 등 안전한 비행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한편, 아시아나항공은 내달 대만을 콘셉트로 하는 아시아나항공 A380 무착륙 관광비행 프로젝트를 진행할 예정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11.29 10:44 20분지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2,492,000
    • +4.44%
    • 이더리움
    • 5,442,000
    • +5.49%
    • 비트코인 캐시
    • 716,500
    • +0.99%
    • 리플
    • 1,226
    • +3.2%
    • 라이트코인
    • 252,700
    • +2.97%
    • 에이다
    • 2,013
    • +4.14%
    • 이오스
    • 4,993
    • +1.88%
    • 트론
    • 120.2
    • +2.04%
    • 스텔라루멘
    • 410.3
    • +1.21%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9,300
    • +3.5%
    • 체인링크
    • 31,300
    • +3.51%
    • 샌드박스
    • 9,300
    • +20.6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