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AI 활용한 인지장애 예측기술 개발 나서

입력 2021-05-11 09:06

AI 전문기업 바이칼AI와 MOU

▲윤기현(왼쪽)바이칼AI 대표이사, 임채환 KT AI/DX플랫폼사업본부장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제공=KT)
▲윤기현(왼쪽)바이칼AI 대표이사, 임채환 KT AI/DX플랫폼사업본부장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제공=KT)

KT가 인공지능(AI) 전문기업과 손잡고 인지장애 예측기술 개발에 나섰다.

KT는 언어처리 기반의 AI 전문 스타트업 바이칼AI와 서울 광진구 건국대 창의관에서 ‘AI시니어케어 사업협력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1일 밝혔다. 양사는 △인지장애 예측 솔루션의 KT AI 시니어케어 사업적용 △시니어케어 상품 개발을 위한 상호협력 △AI 기술 기반의 인지장애 측정기술 혁신 등을 협력할 계획이다.

KT는 “AI, 빅데이터, 클라우드 등에서 차별화된 기술과 역량으로 노년층, 저소득층 등 사회취약계층을 지원하기 위한 기술 및 플랫폼 개발에 매진하고 있다”며 “사회취약계층을 위한 기술 및 플랫폼 적용을 넓히기 위해 다양한 협력을 추진 중”이라고 설명했다.

바이칼AI는 발음, 유창성, 대화의 일관성 등 말의 구성 변수들을 AI로 학습한 뒤 인지장애 여부를 구별하는 인지장애 예측 솔루션을 개발 중인 업체이다. 바이칼AI의 솔루션은 사람의 일상적인 발화(Speech)를 듣고 인지장애 이상 여부를 예측할 수 있다는 게 큰 특징이다.

2019년부터 관련 연구를 진행한 바이칼AI는 올해 3분기 서울 소재 종합대학병원 2곳, 대학연구소 1곳에서 시범서비스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임채환 KT AI/DX플랫폼사업본부장 상무는 “KT와 바이칼AI는 AI 기반의 노인 돌봄 서비스 개발과 적용을 위해 협력할 것”이라며 “더 많은 사회취약계층을 지원하기 위한 솔루션을 선보여 사회에 이바지하는 ESG 경영을 적극 실천하겠다”고 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6.22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4,626,000
    • -10.45%
    • 이더리움
    • 2,062,000
    • -11.27%
    • 비트코인 캐시
    • 470,200
    • -17.67%
    • 리플
    • 627.8
    • -21.12%
    • 라이트코인
    • 128,400
    • -18.94%
    • 에이다
    • 1,204
    • -21.36%
    • 이오스
    • 3,700
    • -18.97%
    • 트론
    • 55.86
    • -20.45%
    • 스텔라루멘
    • 241.6
    • -21.46%
    • 비트코인에스브이
    • 128,900
    • -17.11%
    • 체인링크
    • 18,200
    • -16.97%
    • 샌드박스
    • 179.3
    • -24.3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