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기정통부, 전파연구센터에 서울대·고려대 신규 선정

입력 2021-05-09 12:00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전파연구센터로 서울대학교와 고려대학교를 신규로 선정했다고 9일 밝혔다.

올해 선정된 서울대학교 전파연구센터는 차세대 통신용 테라헤르츠 대역 안테나 기술 개발을 목표로 안테나 구조, 안테나 소자, 네트워크에 관련된 연구를 성균관대학교, 울산대학교, 포항공과대학교, 한국기술교육대학교와 공동으로 수행할 계획이다. 고려대학교는 저궤도 군집 소형 위성간 통신 시스템 개발을 목표로 위성 간 통신을 위한 무선 광통신 시스템과 지상에서 위성과 통신을 위한 밀리미터파 통신시스템 관련 연구를 아주대학교, 포항공과대학교와 공동으로 연구를 수행 할 계획이다.

과기정통부는 전파·위성분야 석·박사급의 인재를 양성하고, 미래 원천기술 확보를 위해 2014년 전파연구센터를 선정한 이래로 지난해까지 10개의 전파연구센터를 선정하여 지원해 왔다.

과기정통부 관계자는 “전파연구센터를 통해 고급 인재 양성을 위한 안정적인 장기 연구 환경을 마련함으로써 전파·위성 분야 발전을 위한 기반이 마련되기를 기대한다”며 “전파연구센터에 대한 지속적인 지원을 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6.14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45,171,000
    • +7.67%
    • 이더리움
    • 2,860,000
    • +3.29%
    • 비트코인 캐시
    • 693,500
    • +3.9%
    • 리플
    • 999
    • +2.62%
    • 라이트코인
    • 192,400
    • +1.96%
    • 에이다
    • 1,749
    • +3.74%
    • 이오스
    • 5,735
    • +3.15%
    • 트론
    • 80.89
    • +2.06%
    • 스텔라루멘
    • 380
    • +0.85%
    • 비트코인에스브이
    • 195,200
    • +3.06%
    • 체인링크
    • 26,520
    • +7.67%
    • 샌드박스
    • 312.7
    • +2.9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