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트라, 러시아 제약·IT 시장 진출 위한 상담 주간 진행

입력 2021-05-05 13:23

로스텔레콤 등 러시아 기업 7곳과 국내 기업 매칭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코트라)는 ‘한-러 글로벌 파트너링 화상 상담 주간(GP KoRus Week)’ 행사를 진행하고 있다고 5일 밝혔다.

지난달 26일부터 이달 20일까지 개최되는 이번 행사는 최근 수요가 급증하는 의료와 정보통신(IT) 분야의 러시아 대표 글로벌 기업과 국내 강소기업 간 비즈니스 협력을 확대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번 화상 상담회에는 러시아 1위 유선 통신사 로스텔레콤 (Rostelecom)를 비롯해 의료 분야 대표기업 등 러시아 기업 7곳이 참가한다.

의료 분야 러시아 기업들은 국내 제약 및 의료기기 기업 10곳과 △완제품과 원료 수입 △기술이전 △현지생산 등을 협의한다. 러시아에서 영향력 있는 제약사 4위로 꼽히는 아크리힌(Akrikhin)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현지에서 인지도가 급상승한 한국 제약사들과 협력을 적극적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또한 최근 러시아 정부로부터 관상동맥 분야 국립병원의 독점 의료기기 공급기업으로 지정된 스텐텍스(Stentex)도 이번 행사에 참여해 국내 기업의 관심을 끌고 있다.

정보통신 분야에서는 러시아 최대 유선 통신사 로스텔레콤이 유럽과 아시아를 잇는 광통신망 ‘아틀라스(Atlas)’ 구축과 관련해 국내 통신장비 기업과 상담을 진행한다.

또한 러시아 최대 슈퍼마켓 체인인 렌타(Lenta)는 자체적으로 운영하는 혁신센터를 통해 로봇, 증강현실(AR) 등 분야의 국내기업과 기술협력을 논의한다.

아울러 증강현실·핀테크 등 분야 국내 기술 스타트업 5곳의 온라인 발표회도 열린다.

코트라 관계자는 “코로나19 이후 의료·정보통신 분야에서 러시아 글로벌 기업들의 해외 협력이 확대되고 있어 우리 기업들의 적극적인 대응이 필요하다”며 “기술이전, 부품 및 원료 수출, 현지 생산 등에서 다양한 진출 기회가 열릴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5.06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69,389,000
    • +2.62%
    • 이더리움
    • 4,199,000
    • +2.81%
    • 비트코인 캐시
    • 1,683,000
    • +14.02%
    • 리플
    • 1,979
    • +4.88%
    • 라이트코인
    • 417,800
    • -1.09%
    • 에이다
    • 1,989
    • +19.6%
    • 이오스
    • 11,670
    • +27.19%
    • 트론
    • 179.6
    • +12.25%
    • 스텔라루멘
    • 750
    • +7.71%
    • 비트코인에스브이
    • 499,000
    • +7.01%
    • 체인링크
    • 57,450
    • -2.54%
    • 샌드박스
    • 691.2
    • -6.2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