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준영 해수부 장관 후보자 "후쿠시마 오염수 방출 단호히 대응"

입력 2021-05-04 11:11

부인 '도자기 의혹' 사려깊지 못한 처신 사과

▲박준영 해양수산부 장관 후보자가 4일 서울 여의도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에서 열린 인사청문회에서 의원들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뉴시스)
▲박준영 해양수산부 장관 후보자가 4일 서울 여의도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에서 열린 인사청문회에서 의원들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뉴시스)

박준영 해양수산부 장관 후보자는 4일 "일본의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관련 정보를 신속·정확하게 제공해 국내 수산물의 소비도 위축되지 않도록 하겠다"면서 "단호히 대응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그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인사청문회에서 일본의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방출에 대해 "일본 측에 투명한 정보공개와 안전성 검증을 지속적으로 촉구하고, 해양환경, 수산물에 대한 방사능 검사와 수입수산물 원산지 단속 등을 철저하게 실시하겠다"고 강조했다.

어촌 문제와 관련해서는 "최근 5년간 어가 수와 어가인구가 20% 이상 감소하는 등 연안·어촌 지역이 소멸 위험에 직면하고 있다"며 "지역 소멸 문제에 적극 대응하고 수산업의 미래산업화를 추진해 나가겠다"고 언급했다.

해운산업 재건 사업은 "한국해양진흥공사를 통해 해운업계의 선복량 확충을 지원하고, 진해신항 건설 등 항만 인프라도 적기에 구축해 나가겠다"고 설명했다.

한편 부인의 '도자기 의혹'과 관련해서는 "사려 깊지 못한 처신으로 국민의 눈높이에 부합하지 못한 점에 대해 사과드린다"며 " 지적된 문제점에 대해서는 적극적으로 검토하고 조치할 것을 약속드린다"고 말했다.

박 후보자는 2015년부터 2018년까지 주영 한국대사관 공사참사관으로 재직했다. 이 당시 그의 부인이 도자기 장식품을 다량으로 구매한 뒤 관세를 내지 않고 반입했고, 이를 국내에서 불법으로 판매했다는 의혹을 받고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5.06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69,885,000
    • +3.94%
    • 이더리움
    • 4,241,000
    • +3.92%
    • 비트코인 캐시
    • 1,752,000
    • +21.33%
    • 리플
    • 1,996
    • +6.23%
    • 라이트코인
    • 419,600
    • +1.94%
    • 에이다
    • 1,980
    • +19.21%
    • 이오스
    • 11,450
    • +26.31%
    • 트론
    • 173.4
    • +9.12%
    • 스텔라루멘
    • 748.5
    • +11.22%
    • 비트코인에스브이
    • 509,000
    • +10.68%
    • 체인링크
    • 58,300
    • -0.77%
    • 샌드박스
    • 699.6
    • -4.4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