르노삼성 노조, 4일 하루 전면 파업…본교섭 ‘안갯속’

입력 2021-05-03 21:46

▲르노삼성차 노조 파업 집회.  (연합뉴스)
▲르노삼성차 노조 파업 집회. (연합뉴스)

르노삼성차 노동조합이 4일 하루 동안 전면 파업에 나선다. 지난해 임단협과 관련해 사측과 접점을 찾지 못하면서다.

르노삼성 노조는 “부산공장과 영업지부 등 전체 조합원이 4일 8시간 파업한다”고 3일 밝혔다. 지난달 30일에 이어 두 번째 전면 파업이다.

이날 르노삼성차 노조는 6시간 부분 파업을 진행했다.

노사는 지난달 29일 임단협 9차 본교섭을 진행했지만 결국 협의하지 못했다. 사측은 △지난해ㆍ올해 임단협 통합 교섭 △기본급 동결 △격려금 500만 원 지급 △순환휴직 290여 명 복직 △6월부터 1교대→2교대 전환 등을 제시했다.

노조는 이를 수용할 수 없다며 부분ㆍ전면파업을 병행 중이다. 노조는 기본급 7만1687원 이상과 격려금 700만 원 지급 등을 제시했다.

노조가 파업 수위를 높인 만큼 교섭 시기도 알 수 없게 됐다. 노사는 당초 6일과 7일 본교섭을 재개하는 방안을 검토한 바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5.07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67,757,000
    • -1%
    • 이더리움
    • 4,094,000
    • -3.67%
    • 비트코인 캐시
    • 1,560,000
    • -12.06%
    • 리플
    • 1,852
    • -5.89%
    • 라이트코인
    • 399,600
    • -2.32%
    • 에이다
    • 1,902
    • -5.56%
    • 이오스
    • 11,790
    • -19.41%
    • 트론
    • 172.4
    • -5.44%
    • 스텔라루멘
    • 730
    • -7.98%
    • 비트코인에스브이
    • 448,100
    • -12.35%
    • 체인링크
    • 58,150
    • +1.04%
    • 샌드박스
    • 647
    • -4.4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