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건설기계 1분기 영업익 797억 원...분기 최대 실적

입력 2021-04-28 14:01

매출 또한 분기 기준 역대 최대인 9649억 원

▲현대건설기계 최근 실적 추이.  (사진제공=현대건설기계)
▲현대건설기계 최근 실적 추이. (사진제공=현대건설기계)

현대중공업그룹 계열사인 현대건설기계가 2017년 출범한 이후 분기 최대 실적을 달성했다.

현대건설기계는 올해 1분기 영업이익 797억 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644.9% 증가했다고 28일 밝혔다.

매출은 51.6% 오른 9649억 원이다. 이번 분기 매출, 영업이익은 역대 최대치이다.

당기순이익은 전년 동기 대비 4850% 증가한 594억 원을 기록했다.

원자재 가격 상승과 각국의 경기부양책으로 인해 신흥시장에서 판매량이 크게 확대된 것이 분기 사상 최대 실적을 이끌었다.

실제 현대건설기계는 올해 1분기 중국 시장에서 작년 같은 기간(1331대)보다 2배 이상 높은 3179대의 굴착기를 판매했다.

지난달 총 13종의 신제품을 출시하고 딜러 추가 확보를 통해 판매처를 넓히는 전략이 판매에 긍정적 영향을 미쳤다.

인도 시장에서는 전년 동기 대비 40% 늘어난 1549대의 굴착기를 판매했다.

올해 1월 북부 구자라트주 아메바다드에 지점을 추가로 설립하고 연비를 개선한 20톤급 신모델 굴착기를 출시하는 등 현지 맞춤형 영업 전략이 유효하게 나타났다.

북미, 유럽 등 주요 시장에서 경기 활성화 기대감에 따른 건설장비 수요 증가도 현대건설기계 실적에 크게 공헌했다.

현대건설기계 공기영 사장은 “코로나19 백신 접종에 따른 경기회복 기대와 각국 투자가 본격화됨에 따라 중국, 인도뿐만 아니라 유럽, 북미시장에서도 수요증가가 기대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앞으로도 각국 특성에 맞는 판매전략 및 제품군 확충, 친환경기술 개발 등을 통해 견고한 실적을 이어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7.26 09:16 20분지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41,479,000
    • +3.81%
    • 이더리움
    • 2,584,000
    • +1.57%
    • 비트코인 캐시
    • 538,000
    • +1.22%
    • 리플
    • 709.4
    • +0.17%
    • 라이트코인
    • 150,800
    • +2.94%
    • 에이다
    • 1,441
    • +0.63%
    • 이오스
    • 4,298
    • +0.56%
    • 트론
    • 68.03
    • +2.1%
    • 스텔라루멘
    • 308.1
    • +0.06%
    • 비트코인에스브이
    • 150,100
    • +1.01%
    • 체인링크
    • 19,900
    • +3.06%
    • 샌드박스
    • 855.1
    • -0.5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