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우건설, 5600억 규모 싱가포르 지하철 공사 수주

입력 2021-04-27 16:50

▲싱가포르 '크로스 아일랜드 라인 파시르리스역' 조감도. (자료제공=대우건설)
▲싱가포르 '크로스 아일랜드 라인 파시르리스역' 조감도. (자료제공=대우건설)

대우건설은 동아지질과 조인트 벤처(합작법인)를 구성해 싱가포르 지하철 ‘크로스 아일랜드 라인 CR108 공구’ 건설공사 계약을 26일 체결했다고 밝혔다.

육상교통청(LTA)이 발주한 이번 프로젝트는 크로스 아일랜드 라인 내 환승역 ‘파시르리스역’과 터널을 설계·시공하는 사업이다. 총 공사비는 약 8000억 원(9억8000만 SGD·싱가포르 달러)으로 지분율은 대우건설 70%(약 5600억 원), 동아지질 30%다.

대우건설은 이번 수주 과정에서 먼저 수주한 싱가포르 톰슨라인 T216 등 지하철 공사 수행의 경쟁력을 내세웠다. 아울러 터널 공사 이력과 풍부한 현지 수행 경험을 가진 동아지질과 합작법인을 구성한 것도 최종 수주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고 있다.

대우건설 관계자는 "이미 수주한 톰슨라인 T216, 주롱리전라인 J109에 이어 이번 수주를 통해 후속 공사 수주 등 시장 확대 발판을 마련했다는 데에 큰 의미가 있다”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8,371,000
    • +1.35%
    • 이더리움
    • 4,196,000
    • +0.26%
    • 비트코인 캐시
    • 762,000
    • +0.13%
    • 리플
    • 1,307
    • +0.69%
    • 라이트코인
    • 219,200
    • -0.23%
    • 에이다
    • 2,887
    • +0.45%
    • 이오스
    • 6,505
    • -0.46%
    • 트론
    • 128
    • -1%
    • 스텔라루멘
    • 391.8
    • +0.23%
    • 비트코인에스브이
    • 190,600
    • -0.68%
    • 체인링크
    • 34,580
    • +0.14%
    • 샌드박스
    • 935.7
    • -0.7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