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진공, 대구지역 로봇산업의 글로벌 스케일업 추진

입력 2021-04-20 10:24

대구시ㆍ한국로봇산업진흥원ㆍ대경로봇기업진흥협회와 업무협약

(사진제공=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사진제공=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중진공)이 대구시와 손잡고 로봇 산업의 글로벌 스케일업을 추진한다.

중진공은 20일 대구광역시, 한국로봇산업진흥원, 대경로봇기업진흥협회와 대구 로봇산업 육성 및 공급망 스케일업을 위한 4자 간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협약식에는 김학도 중진공 이사장과 권영진 대구시장, 손웅희 한국로봇산업진흥원장, 김창호 대경로봇기업진흥협회장과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중진공과 협약기관은 대구지역 로봇기업과 부품ㆍ소재 분야 전후방 유망기업의 스케일업을 지원하기 위해 각 기관이 보유한 정책 수단과 인프라를 연계해 지원할 예정이다. 또 관련 분야를 영위하는 유망 선도기업을 발굴하고, 전통기업의 지역 신성장 산업으로의 전환도 적극 추진한다.

구체적으로 △로봇산업 육성을 위한 정책자금 지원 △유망 선도기업 발굴 및 추천 △마케팅ㆍ인력ㆍ기술 등 성장을 위한 연계지원 정책 마련 △민ㆍ관ㆍ공 유기적 협업을 위한 네트워크 구축 및 채널 교류 등에서 상호 협력을 강화한다.

중진공은 이동식 협동로봇 규제자유특구의 성공적인 실증을 지원하고, 나아가 연계지원을 통해 다양한 정책자금, 수출, 투자, 기술 등의 정책수단을 패키지로 제공키로 했다.

협약식에 이어 김 이사장은 대구 달서구 성서산업단지에 있는 아진엑스텍을 찾아 대경로봇기업진흥협회 회원사와 간담회를 하고, 규제자유특구 활성화 및 로봇산업 육성 방안을 논의했다.

김 이사장은 “중진공 지역혁신 프로젝트의 일환인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로봇산업의 대구 신성장 동력으로의 확고한 자리매김과 전통 소재ㆍ부품 기업들의 신산업 분야로의 사업전환이 기대된다”며 “대구시, 유관기관과의 유기적인 협력과 사업 연계 지원을 통해 대구 로봇산업의 성공적인 스케일업을 위한 발판을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8,512,000
    • +1.76%
    • 이더리움
    • 4,155,000
    • +0.39%
    • 비트코인 캐시
    • 763,000
    • +1.19%
    • 리플
    • 1,303
    • +0.77%
    • 라이트코인
    • 220,000
    • +0.5%
    • 에이다
    • 2,874
    • +0.45%
    • 이오스
    • 6,595
    • +4.1%
    • 트론
    • 128.6
    • +0.63%
    • 스텔라루멘
    • 390.2
    • +0.67%
    • 비트코인에스브이
    • 190,200
    • +0.16%
    • 체인링크
    • 34,390
    • +2.17%
    • 샌드박스
    • 939.8
    • +0.7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