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지역별 현황] 서울 3만5628명·경기 3만1946명·대구 9176명·인천 5488명·부산 4670명 순

입력 2021-04-19 09:51 수정 2021-04-20 09:28

서울·경기·인천 확진자, 전체 확진자의 63.73%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 규모가 6일 만에 500명대를 기록했다.

질병관리청은 18일 하루 동안 전국적으로 총 532명의 코로나19 확진자가 추가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이로써 국내 코로나19 누적 확진자 수는 11만4646명이 됐다.

서울·경기·인천 등 수도권 신규 확진자는 전체 확진자의 63.73%에 달한다.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에 따르면 4월 19일 0시 기준, 전일 0시 대비 532명이 추가 확진 판정을 받아 전국 확진자 수는 11만4646명으로 늘었다.

지역별로는 서울에서 137명, 부산에서 26명, 대구에서 23명, 인천에서 11명, 광주에서 11명, 대전에서 21명, 울산에서 28명, 세종에서 1명, 경기에서 146명, 강원에서 21명, 충북에서 10명, 충남에서 13명, 전북에서 16명, 전남에서 3명, 경북에서 19명, 경남에서 35명, 제주에서 2명, 검역에서 8명이 발생했다.

전국 시·도별 코로나19 누적 확진자 수는 △서울 3만5628명 △경기 3만1946명으로 가장 많은 비중을 차지했다. 이어 △대구 9176명 △인천 5488명 △부산 4670명 △경북 3843명 △경남 3440명 △검역 3310명 △충남 2886명 △강원 2551명 △충북 2445명 △광주 2295명 △전북 1840명 △대전 1617명 △울산 1485명 △전남 1007명 △제주 675명 △세종 344명 순으로 나타났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12.06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62,774,000
    • +1.85%
    • 이더리움
    • 5,364,000
    • +3%
    • 비트코인 캐시
    • 593,000
    • +4.13%
    • 리플
    • 1,025
    • +2.3%
    • 라이트코인
    • 202,400
    • +4.01%
    • 에이다
    • 1,763
    • +3.22%
    • 이오스
    • 4,062
    • +7.46%
    • 트론
    • 107.5
    • +2.38%
    • 스텔라루멘
    • 360.7
    • +1.75%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6,700
    • +23.07%
    • 체인링크
    • 24,300
    • +0.33%
    • 샌드박스
    • 6,930
    • +3.5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