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우치 “존슨앤드존슨 백신, 23일 사용 재개 전망”

입력 2021-04-19 08:52

“어떤 형태로든 사용 재개될 것”

▲앤서니 파우치 미국 국립알레르기·전염병연구소(NIAID) 소장이 15일(현지시간) 하원에 출석해 발언하고 있다. 워싱턴D.C./로이터연합뉴스
▲앤서니 파우치 미국 국립알레르기·전염병연구소(NIAID) 소장이 15일(현지시간) 하원에 출석해 발언하고 있다. 워싱턴D.C./로이터연합뉴스
혈전 발생 우려로 사용이 중단된 미국 제약사 존슨앤드존슨(J&J)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이 이번 주 재개될 전망이다.

18일(현지시간) 월스트리트저널(WSJ)에 따르면 앤서피 파우치 미국 국립알레르기·전염병연구소(NIAID) 소장은 “J&J 백신이 어떤 형태로든 23일께 재개될 가능성이 크다”고 밝혔다. 23일에는 미 질병통제예방센터(CDC) 자문기구인 예방접종자문위원회(ACIP) 회의가 열린다.

파우치 소장은 “예단하고 싶지 않지만 사용 중단 이전과는 조금 다른 형태로 사용이 재개될 가능성이 있다”고 설명했다. 사용 재개 조건으로 일정한 제한이 붙을 수 있다는 것이다.

미 보건당국은 13일 J&J 백신 접종자에게서 매우 드문 혈전 사례 6건이 나타났다며 사용중단을 권고했다. 해당 접종자들은 18~48세 여성이었고 한 명은 사망했다.

하루 뒤 CDC 자문위가 소집됐으나 백신 사용 여부 결정을 연기했다.

현재 미국에서는 J&J 백신 720만 회분 접종이 진행됐고 그 중 여성 접종분은 150만 회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5.07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69,001,000
    • +2.33%
    • 이더리움
    • 4,210,000
    • +1.81%
    • 비트코인 캐시
    • 1,646,000
    • -3.4%
    • 리플
    • 1,888
    • -1.72%
    • 라이트코인
    • 409,700
    • -6.53%
    • 에이다
    • 1,921
    • -1.89%
    • 이오스
    • 12,490
    • -13.56%
    • 트론
    • 175
    • -9.47%
    • 스텔라루멘
    • 743.4
    • -4.02%
    • 비트코인에스브이
    • 457,100
    • -8.49%
    • 체인링크
    • 57,650
    • +1.41%
    • 샌드박스
    • 659.8
    • +0.3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