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동네 주간 시황] 재건축 규제 완화에 영등포 집값 ‘쑥’

입력 2021-04-17 07:00

▲오세훈 서울시장 취임 후 영등포구 일대 아파트값이 다시 상승폭을 키우고 있다. 지난 3월 63빌딩에서 바라본 서울 아파트 단지들 모습. (고이란 기자 photoeran@)
▲오세훈 서울시장 취임 후 영등포구 일대 아파트값이 다시 상승폭을 키우고 있다. 지난 3월 63빌딩에서 바라본 서울 아파트 단지들 모습. (고이란 기자 photoeran@)
오세훈 서울시장 취임 후 영등포 아파트값이 다시 상승폭을 키우고 있다. 오 시장의 재건축 규제 완화 공약 기대감에 주요 재건축 단지가 집값 상승을 주도한 것으로 풀이된다.

16일 한국부동산원에 따르면 이번 주(12일 기준) 영등포구 아파트값은 0.07% 올라 상승폭이 확대됐다. 영등포구는 2월 넷째 주 0.05%로 상승폭이 축소되며 7주 연속 보합세를 보였으나 이번 주 조사에서 다시 상승 폭이 커졌다.

한국부동산원 관계자는 “세부담 강화와 공급 대책 영향 등으로 주택 매매시장 대체로 관망세 보였으나 강남권과 노원·영등포 등 최근 규제 완화 기대 지역 위주로 가격이 상승했다”고 밝혔다.

영등포 지역 재건축 단지에선 호가가 뛰고 매물 잠김 현상이 확인된다.

여의도동 시범아파트 전용면적 156㎡형은 지난달 29억8000만원에 거래됐다. 현재 호가는 직전 최고 거래가보다 2억~3억원 높은 수준으로 34억원까지 형성돼 있다. 인근 목화아파트 전용면적 89㎡형의 경우 지난 2월 17억에 거래됐으나 현재 호가는 20억원에 형성돼 있다.

신길동 한성아파트 전용면적 84㎡형은 호가가 11억원으로 직전 최고 거래가보다 1억~2억원 높다.

신길동 A공인중개업소 대표는 “오 시장 당선 이후 재건축이 본격화될 것이라는 기대감이 커지고 있다”면서 “재건축 단지 일대 매물이 줄고 호가가 오르고 있다”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7.26 준비중 / 20분지연
장 준비중 / 20분 지연
장시작 20분 이후 서비스됩니다.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41,500,000
    • +2.98%
    • 이더리움
    • 2,567,000
    • +0.12%
    • 비트코인 캐시
    • 533,000
    • -0.93%
    • 리플
    • 708
    • -0.99%
    • 라이트코인
    • 149,500
    • +1.08%
    • 에이다
    • 1,436
    • -1.03%
    • 이오스
    • 4,282
    • -0.67%
    • 트론
    • 67.66
    • +0.77%
    • 스텔라루멘
    • 306
    • -2.08%
    • 비트코인에스브이
    • 149,900
    • -0.07%
    • 체인링크
    • 19,720
    • +0.31%
    • 샌드박스
    • 879.9
    • -1.2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