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영상대 등 5곳 마이스터대 시범운영 사업 대학으로 선정

입력 2021-04-15 13:52

교육부와 한국연구재단은 대림대, 동양미래대(협력대학 연성대), 동의과학대(협력대학 동주대), 영진전문대, 한국영상대(협력대학 아주자동차대) 등 5개교를 마이스터대 시범운영 사업 대학으로 선정했다고 15일 발표했다.

전문대학은 애초 석사과정을 운영할 수 없었으나 지난 2월 고등교육법이 개정되면서 전문대학이 전문기술석사과정을 설치해 운영할 수 있는 법적 근거가 마련됐다.

수도권에서는 대림대와 동양미래대, 비수도권에서는 동의과학대와 영진전문대, 한국영상대가 선정됐다. 선정된 대학에는 1개교당 20억 원이 지원된다. 시범운영을 통해 제도개선 과제를 발굴하고, 마이스터대 우수모형을 도출할 예정이다.

사업 1년 차인 올해에는 교육과정 개발, 교원 역량 강화 등 교육여건과 제도를 정비하고 단기 직무과정을 운영하는데 초점을 맞춘다. 2022년에는 석사학위과정 학생을 선발하고 마이스터대 전 교육과정을 운영한다.

동양미래대는 연성대와 함께 클라우드 컴퓨팅, 실내건축 전시 기획자, 통합건축 정보통신기술 분야에서 마이스터대 과정을 운영한다. 인근 국가산업단지 재직자 등 수요자 맞춤형 고도 직업기술 교육도 제공한다.

동의과학대는 동주대와 협력해 스포츠재활 물리치료 분야에서 재직자 친화적 도제식 현장실습, 고도화 수준의 임상사례 연구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영진전문대는 초정밀금형기술 분야로, 산학공동기술 연구개발(R&D) 활동을 교육과정과 연계하고, 해외 우수기업의 선진금형기술 학습을 위한 집중이수제를 실시한다.

한국영상대는 아주자동차대와 함께 실감 모빌리티 융합기술 관련 학과들이 사업에 참여한다. 지역 문제해결 기반 교육과정을 운영하고, 충청권 마이스터대 거점센터를 설치해 시설·설비 공유 등을 추진한다.

선정결과는 이의신청 절차를 거쳐 이달 말 최종 확정된다. 선정된 대학은 한국연구재단과 협약을 체결한 후 시범운영을 시작한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5.06 준비중 / 20분지연
장 준비중 / 20분 지연
장시작 20분 이후 서비스됩니다.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68,463,000
    • +2.64%
    • 이더리움
    • 4,199,000
    • +3.6%
    • 비트코인 캐시
    • 1,774,000
    • +49.2%
    • 리플
    • 1,950
    • +12.46%
    • 라이트코인
    • 426,400
    • +11.62%
    • 에이다
    • 1,770
    • +11.39%
    • 이오스
    • 10,560
    • +34.27%
    • 트론
    • 174
    • +17.49%
    • 스텔라루멘
    • 729.9
    • +18.01%
    • 비트코인에스브이
    • 510,000
    • +26.3%
    • 체인링크
    • 59,200
    • +4.13%
    • 샌드박스
    • 719.2
    • +0.7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