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삼성전자 이어 삼성SDI도 평균 7% 임금인상 합의

입력 2021-04-07 16:47

▲삼성SDI가 3월 17일 서울 서초구 더케이호텔서울에서 주주총회를 개최했다. (사진제공=삼성SDI)
▲삼성SDI가 3월 17일 서울 서초구 더케이호텔서울에서 주주총회를 개최했다. (사진제공=삼성SDI)

삼성SDI가 올해 연봉인상률을 평균 7%로 결정했다. 최근 연 7.5% 임금 인상을 결정한 삼성전자에 이어 계열사에서도 임금 인상이 잇따르고 있다.

7일 삼성SDI에 따르면 회사는 전일 노사협의회와 전년 대비 기본급 인상률 평균 4.5%, 성과 인상률 평균 2.5% 등 총 7% 인상에 합의했다.

성과 인상률은 인사 고과에 따라 차등으로 적용되기 때문에 직원별 임금인상분은 상이할 수 있다.

임금 인상과 더불어 임직원에 대한 복지혜택도 강화됐다. 난임 여성 임직원에 대해서는 유급휴가를 기존 3일에서 5일로 늘리고, 연 100만 원의 지원금을 지급하기로 했다. 복지포인트는 기존 70만 원에서 100만 원으로 늘리고, 국내 출장비도 일부 인상하기로 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65,201,000
    • -6.56%
    • 이더리움
    • 3,003,000
    • +4.05%
    • 비트코인 캐시
    • 1,121,000
    • -3.86%
    • 리플
    • 1,557
    • -7.92%
    • 라이트코인
    • 336,700
    • +3.66%
    • 에이다
    • 1,454
    • -7.39%
    • 이오스
    • 7,805
    • -3.52%
    • 트론
    • 146.7
    • -9.44%
    • 스텔라루멘
    • 581.1
    • -7.76%
    • 비트코인에스브이
    • 363,400
    • -3.61%
    • 체인링크
    • 44,580
    • -4.27%
    • 샌드박스
    • 601.9
    • -11.96%
* 24시간 변동률 기준
MS의 정책 변화로 익스플로러 사용자분들은
URL 복사 기능 사용을 권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