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마곡산업단지 11개 기업-스타트업 매칭 '오픈이노베이션'

입력 2021-04-07 11:15

(서울시)
(서울시)

서울시와 서울산업진흥원(SBA)이 마곡산업단지에 입주한 대기업과 중견기업의 우수한 역량‧인프라와 혁신기술을 보유한 유망 스타트업을 매칭해 신산업 비즈니스 모델을 만드는 오픈 이노베이션 '2021 위코노미 스타트업 챌린지'를 연다고 7일 밝혔다.

마곡산업단지는 총 165개 기업, 3만8000여 명의 R&D 인력이 집적돼있는 4차산업 기술의 테스트베드이자 첨단 융복합 R&D 산업거점이다. 오픈 이노베이션은 기업이 필요로 하는 기술과 아이디어를 외부에서 조달하는 한편 내부 자원을 외부와 공유하면서 새로운 제품이나 서비스를 만들어내는 것이다.

LG사이언스파크, LG생활건강, 롯데케미칼, 코오롱인더스트리, S-Oil, 대웅제약, 넥센타이어, 도레이첨단소재, 라파스, 범한산업 등 마곡산업단지 내 11개 대기업‧중견기업이 대거 참여한다. 혁신 파트너로 AI, 빅데이터, 바이오 등 12개 혁신성장 분야 총 10개 스타트업이 협업한다. 국내 최대 규모의 오픈 이노베이션이다.

서울시와 서울산업진흥원은 공동 연구개발부터 사업화 지원, 투자 연계까지 전 과정을 전폭 지원한다. 참여 스타트업은 올 하반기 마곡산단 내에 개관을 앞둔 창업보육공간인 ‘서울M+센터’ 입주 기회가 주어진다. 총 2억 원의 연구개발 지원금과 함께 서울산업진흥원의 직접투자와 투자연계도 받을 수 있다.

모집분야는 △AI/빅데이터 △바이오 △수소 △친환경/에너지 △소재/부품/장비 △헬스/뷰티케어 △IoT/로봇 △디스플레이 △반도체 △배터리 △모빌리티/자율주행 △플랫폼 등 12개 총 12개 혁신성장 분야다. 해당기술을 보유한 스타트업이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서울시는 '2021 위코노미 스타트업 챌린지'에 참여할 스타트업 10개사를 23일까지 모집한다. 신청은 온라인( https://event-us.kr/30544)으로 이뤄지며, 모집공고 및 자세한 내용은 SBA 홈페이지(sba.seoul.kr)와 주요 스타트업 플랫폼(이벤터스, 온오프믹스, 넥스트유니콘 등)에서 확인할 수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5.07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1,139,000
    • +5.01%
    • 이더리움
    • 4,751,000
    • +15.43%
    • 비트코인 캐시
    • 1,650,000
    • +4.36%
    • 리플
    • 1,884
    • +1.4%
    • 라이트코인
    • 418,600
    • +3.23%
    • 에이다
    • 1,933
    • +0.78%
    • 이오스
    • 12,170
    • +1.16%
    • 트론
    • 172.9
    • -0.52%
    • 스텔라루멘
    • 737.7
    • +0.49%
    • 비트코인에스브이
    • 432,000
    • -3.57%
    • 체인링크
    • 58,350
    • +0.17%
    • 샌드박스
    • 650.7
    • +0.5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