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노원 세 모녀 살인’ 피의자 구속…신상공개 여부 심의

입력 2021-04-04 18:52

▲서울 노원구 아파트에서 세 모녀를 살인한 혐의를 받는 피의자 A씨가 4일 도봉구 서울북부지법에서 열리는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에 출석하고 있다.  (연합뉴스)
▲서울 노원구 아파트에서 세 모녀를 살인한 혐의를 받는 피의자 A씨가 4일 도봉구 서울북부지법에서 열리는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에 출석하고 있다. (연합뉴스)

지난달 서울 노원구 아파트에서 세 모녀를 살해한 혐의를 받는 20대 남성 A씨가 구속됐다. 특히 경찰은 신상공개를 검토하기 위한 심의위원회를 열 계획인 것으로 알려졌다.

4일 서울북부지법 박민 판사는 살인 혐의를 받는 A씨의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을 마친 뒤 “도망할 염려 및 증거를 인멸할 염려가 있다”며 구속영장을 발부했다.

사건을 수사 중인 서울 노원경찰서는 범행 동기와 경위 등을 보강 조사한 뒤 이르면 이번 주 후반 A씨를 검찰에 송치할 예정이다.

경찰에 따르면 지난달 25일 검거된 A씨는 이틀 전인 23일 피해자 B씨의 집에 들어가 B씨의 여동생과 어머니, B씨를 차례로 살해했다.

경찰은 범행 현장에서 자해를 한 A씨를 병원으로 옮겨 수술과 치료받게 한 뒤 체포영장을 집행했고, 지난 2일과 3일 조사를 거쳐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A씨는 온라인 게임을 통해 알게 된 B씨가 만남과 연락을 거부하자 앙심을 품고 범행했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A씨의 신상 공개를 촉구하는 여론이 높아짐에 따라 신상공개심의위원회를 열기로 했다. 정신감정이나 범행 현장검증 등도 검토하고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5.07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1,222,000
    • +0.16%
    • 이더리움
    • 4,766,000
    • +1.86%
    • 비트코인 캐시
    • 1,762,000
    • +3.89%
    • 리플
    • 1,867
    • -2.25%
    • 라이트코인
    • 469,900
    • +12.5%
    • 에이다
    • 2,171
    • +10.77%
    • 이오스
    • 12,450
    • -0.16%
    • 트론
    • 175
    • +0.17%
    • 스텔라루멘
    • 752.2
    • +1.28%
    • 비트코인에스브이
    • 437,400
    • -3.08%
    • 체인링크
    • 62,750
    • +7.53%
    • 샌드박스
    • 650.7
    • -0.9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