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건설 기술인 교육기관, 3년마다 갱신 심사

입력 2021-04-02 11:00

국토교통부는 지난달 30일 교육ㆍ훈련심의위원회 심의를 거쳐 1일 건설기술인을 교육할 종합교육기관 7곳과 전문교육기관 8곳을 지정했다. 종합교육기관에선 2곳, 전문교육기관에선 4곳이 이번에 신규 지정됐다.

국토부는 건설 교육인 교육 질 향상을 위해 매년 한국건설인정책연구원을 통해 교육기관 운영 상황과 교육 실적을 평가하기로 했다. 평가 결과는 3년 후 교육기관 지정 갱신 심사에 반영된다. 국토부는 이와 함께 산업 환경 변화에 맞춰 스마트 건설과 해외사업 역량 등 수요자가 원하는 교육 콘텐츠도 강화할 계획이다.

이상주 국토부 기술안전정책관은 “3년마다 교육기관 갱신 및 신규 공모를 통해 교육기관의 혁신적 변화를 유도해 건설기술인 중심의 교육으로 전환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시대 변화에 맞는 스마트건설 등 다양한 교육과정을 교육기관에 공급해 건설기술 교육의 질 향상을 위해 매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3,800,000
    • -5.71%
    • 이더리움
    • 2,879,000
    • -7.67%
    • 비트코인 캐시
    • 1,176,000
    • -18.84%
    • 리플
    • 1,718
    • -15.62%
    • 라이트코인
    • 342,600
    • -16.09%
    • 에이다
    • 1,592
    • -12%
    • 이오스
    • 8,820
    • -16.87%
    • 트론
    • 180.4
    • -15.11%
    • 스텔라루멘
    • 676.4
    • -15.11%
    • 비트코인에스브이
    • 409,700
    • -24.55%
    • 체인링크
    • 46,600
    • -14.1%
    • 샌드박스
    • 724.4
    • -14.19%
* 24시간 변동률 기준
MS의 정책 변화로 익스플로러 사용자분들은
URL 복사 기능 사용을 권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