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금융지주, 지난해 배당성향 20% 결정…금융당국 권고안 수용

입력 2021-03-26 13:41 수정 2021-03-26 13:49

배당계획 이사회 결의…31일 주총서 확정

농협금융지주가 지난해 배당성향을 금융당국의 권고 수준인 20%로 결정했다.

농협금융지주는 26일 이사회를 열고 이 같은 배당계획을 포함해 '2020년 결산 재무제표 및 영업보고서 승인(안)'을 주주총회 안건으로 확정했다.

이 안건들은 이달 31일 열리는 주총에서 최종 확정될 예정이다.

농협금융지주는 금융당국의 배당 축소 권고에 따라 배당성향을 2019년(28.1%)보다 8.1%포인트(p) 줄였다. 앞서 금융당국은 금융지주와 은행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장기화로 불확실성이 커짐에 따라 배당을 줄여 손실흡수 능력을 확충할 필요가 있다며 배당성향을 20% 이내로 축소해달라고 권고한 바 있다.

농협금융지주는 상장사가 아니고 배당금이 농민 지원금으로 활용되는 만큼 배당성향을 축소하지 않을 것이란 전망이 있었으나, 결국 금융당국의 권고를 수용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12.02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0,139,000
    • -2.11%
    • 이더리움
    • 5,560,000
    • -3.97%
    • 비트코인 캐시
    • 702,000
    • -1.4%
    • 리플
    • 1,210
    • -2.89%
    • 라이트코인
    • 256,700
    • -3.17%
    • 에이다
    • 2,155
    • +9.95%
    • 이오스
    • 4,923
    • -2.13%
    • 트론
    • 120.7
    • -1.87%
    • 스텔라루멘
    • 417
    • -0.79%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3,200
    • -1.82%
    • 체인링크
    • 30,570
    • -5.97%
    • 샌드박스
    • 7,855
    • -2.7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