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현대차 아이오닉 5, 사전 계약 2만5000대 역대 최다…구매 보조금이 관건

입력 2021-02-25 22:19

올해 연간 판매목표 2만6500대 육박…4세대 카니발 기록 경신

▲현대차 차세대 전용 전기차 '아이오닉 5' (사진제공=현대차)
▲현대차 차세대 전용 전기차 '아이오닉 5' (사진제공=현대차)

현대자동차의 첫 전용 전기차인 아이오닉 5가 사전 계약 첫날 물량만 약 2만5000대 기록했다. 올해 연간 판매목표인 2만6500대에 육박했다. 다만 정부와 지자체의 제한적 구매 보조금이 관건이다.

25일 현대차와 관련 업계에 따르면 아이오닉 5는 사전계약 첫날인 이날 하루 약 2만5000대의 계약이 몰렸다. 올해 연간 판매 목표(2만6500대)에 육박한 규모다.

이는 사전계약 기준 종전 기록인 4세대 카니발(약 2만3000대)을 앞서는 역대 최다 기록이다.

아이오닉 5의 가격은 익스클루시브 5000만 원 초반, 프레스티지 5000만 원 중반이다. 개별소비세 혜택과 정부 및 지자체의 구매 보조금을 고려하면 사정이 달라진다. 서울시 기준 보조금(1200만 원)을 반영하면 롱레인지 익스클루시브 트림은 3000만 원 후반에 구매할 수 있다.

다만 제한적인 정부와 지자체의 구매 보조금이 관건이다. 서울시의 경우 올해 친환경 전기차 1만1779대를 보급하는 데 1419억 원을 투입한다. 역대 전기차 보급 물량 중 최대치다.

부문별로는 민간(개인·법인·기관) 1만1073대, 버스ㆍ택시 등 대중교통 411대, 시ㆍ자치구 공공 295대다. 차종별로는 아이오닉 5가 속한 승용차 지원 규모가 5231대 규모다. 사실상 사전계약 가운데 적지 않은 물량이 보조금 혜택을 포기하거나 구매를 미룰 수 있다는 전망도 나온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8,883,000
    • -1.91%
    • 이더리움
    • 3,081,000
    • +4.19%
    • 비트코인 캐시
    • 1,029,000
    • +2.8%
    • 리플
    • 2,167
    • -4.2%
    • 라이트코인
    • 342,000
    • +0.53%
    • 에이다
    • 1,862
    • +2.2%
    • 이오스
    • 9,435
    • -1.82%
    • 트론
    • 188.1
    • +4.44%
    • 스텔라루멘
    • 790.2
    • -3.19%
    • 비트코인에스브이
    • 409,000
    • +9.12%
    • 체인링크
    • 52,350
    • +14%
    • 샌드박스
    • 829.1
    • +4.22%
* 24시간 변동률 기준
MS의 정책 변화로 익스플로러 사용자분들은
URL 복사 기능 사용을 권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