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서울시, 청년 5000명 대상 월세 지원 시행

입력 2021-02-24 09:48

▲서울시 청년월세지원 홍보물 (자료제공=서울시)
▲서울시 청년월세지원 홍보물 (자료제공=서울시)

서울시는 올해 청년 5000명에게 월 20만 원씩 최장 10개월간 월세를 지원한다고 24일 밝혔다.

올해는 특히 거주요건과 선정방법 등 선정기준을 조정하고 주거환경이 상대적으로 더 열악한 청년의 비중을 확대해 월세를 지원한다. 임차보증금 기준은 기존 1억 원에서 5000만 원 이하로 하향 조정한다.

또 정부와 서울시 전세자금대출이자 지원 등 공공 주거지원사업 혜택을 받고 있어도 월세 지원을 받을 수 있도록 했다. 아울러 청년 1인 가구뿐만 아니라 형제와 자매, 동거인이 있어도 신청할 수 있다.

월세 지원 신청은 다음 달 3일부터 12일까지 서울주거포털을 통해 하면 된다. 자격 요건은 서울에 주민등록이 돼 있고 실제 거주하는 만 19~39세 이하 청년 가구다. 거주 요건은 임차보증금 5000만 원 이하 및 월세 60만 원 이하 건물에 월세로 거주하는 무주택자여야 한다.

소득 요건은 신청인이 속한 가구당 기준중위소득이 120% 이하에 해당해야 한다. 올해 1인 가구 기준 중위소득 120% 이하 건강보험료 부과액은 직장가입자 기준 7만5224원이다.

서울시는 접수 마감 후 소득재산 및 자격요건 적절 여부 의뢰를 거쳐 4월 지원 대상 5000명을 발표한다. 월세 지원은 5월부터 시행되며 격월로 지원된다.

김성보 서울시 주택건축본부장은 “서울의 청년 1인 가구가 급증하고 있고 대부분 비용 부담이 큰 월세로 거주하고 있다”며 “다양한 청년주거정책을 연계해 청년의 주거 안정화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4,744,000
    • -0.65%
    • 이더리움
    • 1,723,000
    • -0.17%
    • 리플
    • 488.4
    • -1.25%
    • 라이트코인
    • 199,300
    • +2.73%
    • 이오스
    • 4,155
    • +0.8%
    • 비트코인 캐시
    • 592,500
    • +7.14%
    • 스텔라루멘
    • 464.5
    • -1.44%
    • 트론
    • 52.84
    • -0.19%
    • 에이다
    • 1,385
    • -4.55%
    • 비트코인에스브이
    • 210,100
    • +2.24%
    • 대시
    • 245,400
    • +2.68%
    • 이더리움 클래식
    • 12,320
    • +1.23%
    • 818.3
    • +14.26%
    • 제트캐시
    • 137,500
    • +1.25%
    • 비체인
    • 49.79
    • +1.65%
    • 웨이브
    • 10,700
    • +1.33%
    • 베이직어텐션토큰
    • 666.5
    • +1.85%
    • 비트코인 골드
    • 29,870
    • +1.53%
    • 퀀텀
    • 5,835
    • +0.86%
    • 오미세고
    • 5,235
    • +2.15%
    • 체인링크
    • 33,000
    • +10.44%
    • 질리카
    • 129
    • -1.75%
    • 어거
    • 32,570
    • -0.6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