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성 쓰레기” 박혜수 일진·학폭 주장 일파만파

입력 2021-02-22 14:02

(사진제공=롯데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롯데엔터테인먼트)

배우 박혜수가 ‘학교폭력(학폭)’ 가해자 의혹에 휩싸였다.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 등을 통해 배우 조병규, 김동희, 아이돌 그룹 (여자)아이들 수진의 학폭 의혹이 제기됐다. 이를 기점으로 다른 연예인들 또한 학폭 가해자로 지목되고 있다.

박혜수의 인스타그램에는 그에게 학교 폭력을 당했다고 주장하는 네티즌들의 댓글이 잇달아 달리고 있다.

네티즌 A 씨는 “혜수언니 나 대청중 때 김OO이다. 죗값 달게 받아”라며 박혜수가 자신의 뺨을 때렸으며 아버지에게도 전화해 욕을 했다고 주장했다. 이어 “스무 살 동창회 할 때 사과라도 했으면 ‘그럴 수 있지. 어렸으니까’라고 생각했을 텐데, 박혜수는 사과 한 번을 안 하고 인사도 안 하더라”고 했다.

A 씨는 “대청중학교 사람들이 착하긴 착했던 것 같다. 그렇게 당했으면서 다들 쉬쉬하고 있다”며 “아직도 난 친구들과 박혜수한테 당했던 거 얘기하고 씩씩댄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난 직접 당해봤으니 (학폭 의혹) 안 묻히게 힘쓸 것”이라며 “댓글 고소하면 진짜 양심 없는 거지. 나도 가만있지 않겠다”고 강조했다.

네티즌 B 씨 또한 박혜수 SNS 댓글에 “박혜수 일진 출신에 학폭 가해자 맞다”며 “심하게 때리고 그런 일은 없었을지 몰라도 인성 쓰레기고 남 까는 거 좋아하는 애인 건 확실하다. 너 같은 애가 청순한 척, 착한 척 나오는 거 정말 역겹다”고 분노했다.

박혜수는 앞서 2015년 SBS ‘K팝 스타 시즌4’ 출연 당시에도 학폭 의혹에 휩싸인 바 있다.

이와 관련해 박혜수의 소속사 스튜디오 산타클로스엔터테인먼트는 입장을 내놓지 않고 있다.

한편, 박혜수는 26일 첫 방송되는 KBS 2TV 금요드라마 ‘디어엠’에 출연한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5.07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1,045,000
    • +4.71%
    • 이더리움
    • 4,692,000
    • +14.28%
    • 비트코인 캐시
    • 1,678,000
    • +7.5%
    • 리플
    • 1,911
    • +2.63%
    • 라이트코인
    • 420,200
    • +3.45%
    • 에이다
    • 1,960
    • +1.61%
    • 이오스
    • 12,540
    • +5.29%
    • 트론
    • 174.8
    • +2.1%
    • 스텔라루멘
    • 742.1
    • +1.67%
    • 비트코인에스브이
    • 447,400
    • +0.54%
    • 체인링크
    • 58,550
    • +1.39%
    • 샌드박스
    • 653.7
    • +1.7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