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 선물로 화장품·명품패딩도 대세…신세계인터내셔날, '선물하기' 서비스 44%↑

입력 2021-02-04 09:55

(사진=신세계인터내셔날)
(사진=신세계인터내셔날)

신세계인터내셔날이 자체 온라인몰 S.I.VILLAGE(에스아이빌리지)를 통해 지난해 11월 시작한 ‘선물하기’ 서비스는 설을 앞두고 주문량이 크게 증가했다고 4일 밝혔다.

신세계인터내셔날 측은 사회적 거리두기 영향으로 설 선물을 온라인으로 주문하는 사람들이 늘어나면서 한우나 농수산물, 건강식품 같은 전통적인 선물세트 대신 고가의 화장품이나 명품 의류, 음향 가전 등이 명절 선물로 떠오르고 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신세계인터내셔날의 ‘선물하기’ 서비스 주문 건수가 지난달 기준 전월 대비 44%, 매출은 20% 증가했다. 이는 애초 월 매출 목표치의 200%를 초과 달성한 수치다.

이 기간 S.I.VILLAGE 선물하기를 통해 가장 많이 판매된 브랜드는 △산타 마리아 노벨라 △바이레도 △에르노 △딥티크 △뱅앤올룹슨 순이었다.

선물용으로 제격인 스몰 럭셔리 화장품, 니치 향수, 홈 프래그런스(방향) 제품의 판매율이 높았으며, 갑자기 몰아닥친 한파에 고가의 명품 패딩이 큰 인기를 끌었다.

이 외에도 끌로에 핸드백, 메종 마르지엘라 가죽 소품류, 프랑스 고급 아동복 쁘띠 바또의 바디수트 등도 높은 주문량을 기록했다.

기존에는 ‘선물하기’ 서비스를 통해 보내기 어려웠던 독특한 제품들도 눈길을 끈다. 프리미엄 음향 기기 뱅앤올룹슨의 수백만원 대 스피커, 까사미아 가구, 산타 마리아 노벨라의 고급 애견용 로션 등이 같은 기간 선물하기로 판매됐다.

S.I.VILLAGE는 명절을 앞두고 선물하기 서비스의 품목을 확대해 소비자들의 선택 폭을 넓혔다. 최근 조선호텔 침구 브랜드 ‘더조선호텔’을 추가했다. 최고급 헝가리 구스 다운 이불부터 순면 침구류, 매트리스, 호텔 가운 등 조선호텔 스위트룸에서 직접 사용하고 있는 다양한 라이프스타일 제품들을 선물하기로 보낼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신세계인터내셔날 S.I.VILLAGE 관계자는 “기존에 선물하기로 만나볼 수 없던 독특하고 새로운 제품을 발굴하고, 선물 고민을 덜어줄 차별화된 큐레이션으로 서비스를 확대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2,059,000
    • -1.57%
    • 이더리움
    • 3,555,000
    • -4.28%
    • 비트코인 캐시
    • 641,000
    • -3.46%
    • 리플
    • 1,154
    • -0.52%
    • 라이트코인
    • 188,000
    • -4.13%
    • 에이다
    • 2,540
    • -1.93%
    • 이오스
    • 4,985
    • -3.02%
    • 트론
    • 111.7
    • -1.41%
    • 스텔라루멘
    • 339.6
    • -1.74%
    • 비트코인에스브이
    • 176,900
    • +5.17%
    • 체인링크
    • 27,510
    • -3.91%
    • 샌드박스
    • 782.1
    • -2.0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