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배당 상위 0.1%, 1년에 10조 벌었다…전체 배당금의 47%

입력 2021-01-22 10:49

(국세청)
(국세청)

배당 상위 0.1%가 지난 2019년에 벌어들인 배당 소득은 10조원을 훌쩍 넘긴 것으로 나타났다.

22일 국회 기획재정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양경숙 의원이 국세청으로부터 받은 '2019년 배당소득 자료'를 보면 상위 0.1%(9701명)의 배당소득은 10조3천937억원으로 전체의 47%를 차지했다.

또 상위 1%(9만7천19명)는 전체의 69%인 15조2천978억원을 벌었다.

반면 하위 50%(485만961명)의 배당소득은 416억원으로 전체의 0.2%에 그쳤다.

다만 2015∼2018년에는 하위 50%의 배당소득 점유율이 더 낮은 0.1%에 불과했다

양 의원은 "자산소득 격차를 개선하기 위해 금융소득종합과세 제도를 시행해 소득이 높을수록 더 많은 세금을 부과하고 있지만 자산소득 격차는 완화되지 않고 있다"고 지적했다.

이어 그는 "소득주도성장으로 근로소득 격차는 일부 완화됐지만, 여전히 심각한 부의 쏠림을 개선하는 노력이 더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6,629,000
    • -4.03%
    • 이더리움
    • 1,792,000
    • -3.4%
    • 리플
    • 519.3
    • -0.04%
    • 라이트코인
    • 212,300
    • -3.24%
    • 이오스
    • 4,349
    • -3.29%
    • 비트코인 캐시
    • 591,500
    • -3.66%
    • 스텔라루멘
    • 473.2
    • -3.63%
    • 트론
    • 58.5
    • +4.9%
    • 에이다
    • 1,330
    • -6.4%
    • 비트코인에스브이
    • 212,400
    • -2.43%
    • 대시
    • 250,300
    • -5.19%
    • 이더리움 클래식
    • 12,970
    • -1.89%
    • 843.2
    • -7.33%
    • 제트캐시
    • 141,300
    • -3.22%
    • 비체인
    • 59.48
    • +8.78%
    • 웨이브
    • 11,010
    • -1.61%
    • 베이직어텐션토큰
    • 831.5
    • +6.79%
    • 비트코인 골드
    • 31,740
    • +1.47%
    • 퀀텀
    • 6,430
    • +3.46%
    • 오미세고
    • 5,460
    • -2.41%
    • 체인링크
    • 33,340
    • -4.61%
    • 질리카
    • 140.2
    • +0.43%
    • 어거
    • 33,910
    • -0.1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