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갤럭시 언팩 2021] 삼성전자, '갤럭시S21' 3종 공개… S펜 지원·5나노 프로세서 탑재

입력 2021-01-15 00:00

99만9000~ 159만9400원… 소비자 다양한 선택권 제공

▲삼성 갤럭시 언팩 2021'에서 삼성전자 무선사업부장 노태문 사장이 '갤럭시 S21' 시리즈를 소개하고 있다. (사진제공=삼성전자)
▲삼성 갤럭시 언팩 2021'에서 삼성전자 무선사업부장 노태문 사장이 '갤럭시 S21' 시리즈를 소개하고 있다. (사진제공=삼성전자)

삼성전자의 상반기 플래그십 스마트폰 ‘갤럭시S21’ 시리즈 3종이 공개됐다. 역대 갤럭시 시리즈 중 가장 강력한 성능의 최신 5nm(나노미터=1억분의 1m) 프로세서를 탑재했다.

‘갤럭시S21 울트라’는 갤럭시S시리즈 최초로 S펜을 지원한다. S펜은 갤럭시 노트처럼 기기에 장착되는 형태는 아니며, 별도 커버 액세서리로 제공된다.

5G 플래그십 제품 사상 처음으로 ‘갤럭시S21’ 가격이 100만 원 아래로 책정된 점도 주목할 점이다. 소비자들의 다양한 선택권 보장을 위한 전략이다.

삼성전자는 15일(한국시간) 온라인을 통해 ‘삼성 갤럭시 언팩(신제품 공개) 2021’ 행사를 열고, 프리미엄 스마트폰 ‘갤럭시 S21’ 시리즈를 선보였다.

‘갤럭시S21’ 시리즈는 총 3종으로, 각각 6.2형, 6.7형의 디스플레이를 탑재한 ‘갤럭시S21’과 ‘갤럭시S21 플러스’, 6.8형의 ‘갤럭시S21 울트라’로 출시된다.

노태문 삼성전자 무선사업부장(사장)은 “삼성은 모바일 최우선(Mobile-first) 시대에 맞춰 사용자가 더욱 편리하고 개인화된 경험을 누리며, 자신을 더욱 잘 표현할 수 있도록 혁신을 지속하고 있다”고 말했다.

노 사장은 이어 “갤럭시S21 시리즈는 △새로운 디자인 △전문가급 카메라 △강력한 성능을 모두 갖췄고 각자의 스타일과 요구에 따라 다양한 선택권을 제공한다“고 강조했다.

삼성전자는 매년 2월 갤럭시S 시리즈를 공개하고, 3월에 출시해온 것과 달리 갤럭시S21을 예년보다 한 달가량 빠르게 공개했다. 이번 갤럭시S21은 전작 갤럭시S20 판매 부진을 만회하고, 아이폰12 공세에 대응해야 하는 중요한 모델이 될 것으로 보인다.

▲갤럭시S21 시리즈 3종. (사진제공=삼성전자)
▲갤럭시S21 시리즈 3종. (사진제공=삼성전자)

‘갤럭시S21’ 시리즈는 기존 스마트폰과 차별화된 과감하고 새로운 디자인이 눈에 띈다. 스마트폰 보디와 메탈 프레임, 후면 카메라가 매끄럽게 이어져 일체감을 주는 ‘컨투어 컷’ 디자인을 채택했다. 또 지문이 묻는 것을 최소화했다. 새롭게 선보이는 팬텀 바이올렛(Phantom Violet) 등 다양한 색상으로 출시된다.

디스플레이는 콘텐츠에 따라 최대 120Hz 화면 주사율까지 자동으로 조정해준다. 이를 통해 부드럽고 매끄러운 스크롤과 시청 경험을 제공한다.

갤럭시 시리즈의 두뇌인 모바일AP는 최근 발표된 ‘엑시노스 2100’과 퀄컴의 신제품 ‘스냅드래곤 888’이 탑재됐다. 두 제품 모두 5nm 공정의 최고 성능을 자랑한다.

카메라 기능도 대폭 향상됐다. 고화질의 8K 동영상을 촬영한 후 캡처를 통해 3300만 화소의 선명한 사진을 기록할 수 있다.

새로운 ‘디렉터스 뷰(Director’s View)‘는 동영상 촬영의 활용도와 재미를 높였다. 전·후면 카메라를 모두 활용해 동시 촬영이 가능하고, 망원·광각·초광각 카메라의 다양한 앵글을 한 화면에 보여준다.

예를 들어, 브이로그(Vlog) 영상을 제작할 때, 이제 카메라를 여러 대 설치하지 않아도 동시에 피사체나 배경뿐 아니라 촬영자도 같이 담는 것이 가능해졌다. 촬영 시 무선 이어폰 ’갤럭시 버즈 프로‘는 무선 마이크처럼 사용할 수도 있다.

줌 기능도 개선됐다. ‘갤럭시 S21’·’갤럭시S21 플러스’는 최대 30배까지 선명하게 줌 촬영이 가능하다. 특히 20배 줌부터 자동으로 흔들림을 잡아주는 ‘줌 록(Zoom Lock)’ 기능이 지원된다.

▲삼성 '갤럭시S21 울트라' 팬텀블랙 (사진제공=삼성전자)
▲삼성 '갤럭시S21 울트라' 팬텀블랙 (사진제공=삼성전자)

특히 ’갤럭시S21 울트라‘는 스마트폰 중 가장 고해상도의 1억 800만 화소 카메라를 탑재했다. 디지털 줌으로는 최대 100배까지 촬영할 수 있다.

‘갤럭시S21 울트라’의 또 다른 특징은 ‘S펜’ 기능 지원이다. 그리기부터 노트 필기, 미세한 사진 편집 등 S펜의 경험을 그대로 즐길 수 있다. 삼성전자는 S펜이 포함된 2종의 새로운 커버 액세서리를 선보일 예정이다.

보안 기능도 강화됐다. 삼성의 독자적인 칩셋 레벨 보안 플랫폼인 ‘삼성 녹스 볼트(Samsung Knox Vault)’를 통해 사용자의 민감한 정보를 더욱 안전하게 보호한다. 또 기존 대비 1.7배 큰 지문 인식 스캐너를 탑재해 더욱 빠르고 편리하게 지문 인식 기능을 사용할 수 있다.

▲삼성 '갤럭시버즈 프로' 팬텀 바이올렛 (사진제공=삼성전자)
▲삼성 '갤럭시버즈 프로' 팬텀 바이올렛 (사진제공=삼성전자)

삼성전자는 이날 행사에서 프리미엄 무선 이어폰 ‘갤럭시 버즈 프로(Galaxy Buds Pro)’도 공개했다. 진화한 인텔리전트 ANC(액티브 노이즈 캔슬링)를 탑재했고, 한 번 충전으로 최대 5 시간 음악 재생이 가능하다. 케이스를 통해 추가 충전 시 최대 18시간 동안 재생할 수 있다.

‘갤럭시S21’시리즈는 오는 29일부터 전 세계 시장에 순차적으로 출시된다. 국내에서는 15일부터 21일까지 사전 예약을 진행한다.

‘갤럭시S21’과 ‘갤럭시S21 플러스’는 8GB RAM, 256GB 내장 메모리를 탑재한 모델로 출시되며, 가격은 각각 99만9900원, 119만9000원이다.

‘갤럭시S21 울트라’는 12GB RAM, 256GB 내장 메모리 모델과 16GB RAM, 512GB 내장 메모리를 탑재한 모델로 출시된다. 가격은 각각 145만2000원, 159만9400원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8,520,000
    • -1.56%
    • 이더리움
    • 1,454,000
    • -3.39%
    • 리플
    • 328.7
    • +3.04%
    • 라이트코인
    • 158,900
    • -4.45%
    • 이오스
    • 3,046
    • -0.07%
    • 비트코인 캐시
    • 532,500
    • -3.97%
    • 스텔라루멘
    • 319.5
    • -1.51%
    • 트론
    • 33.21
    • -1.69%
    • 에이다
    • 405.1
    • +2.27%
    • 비트코인에스브이
    • 214,100
    • -3.08%
    • 대시
    • 127,900
    • -5.82%
    • 이더리움 클래식
    • 8,700
    • +0.12%
    • 256.9
    • -1.19%
    • 제트캐시
    • 104,000
    • -5.63%
    • 비체인
    • 36.86
    • +8.06%
    • 웨이브
    • 7,600
    • -1.62%
    • 베이직어텐션토큰
    • 297.7
    • -1%
    • 비트코인 골드
    • 13,330
    • -0.82%
    • 퀀텀
    • 3,450
    • -3.5%
    • 오미세고
    • 4,029
    • -1.85%
    • 체인링크
    • 23,460
    • +4.17%
    • 질리카
    • 81.3
    • +1.12%
    • 어거
    • 22,900
    • -0.0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