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신년사] 노재석 SKIET 사장 "정보전자 소재 분야 탑티어 도약"

입력 2021-01-13 11:04

"LiBS, FCW 사업 강화…기업공개 성공적으로 마칠 것"

(사진제공=SK이노베이션)
(사진제공=SK이노베이션)

2021년은 SK아이이테크놀로지가 정보전자 소재 글로벌 탑티어로 도약하기 위한 중요한 해가 될 것이다.

노재석 SK아이이테크놀로지 사장은 13일 신년사에서 이같이 강조하며 구성원들에게 세 가지 당부를 전했다.

노 사장은 우선 "핵심사업인 리튬이온 분리막(LIBS)과 플렉서블 커버 윈도(FCW) 사업의 펀더멘탈을 한층 강화해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폴란드 실롱스크, 중국 창저우 등 리튬이온분리막의 글로벌 생산 거점을 조기에 안정화해 독자 생존 체계를 구축하고, 플렉서블 커버 윈도의 주요 타깃 고객 확보와 안정적인 생산ㆍ공급 체계 구축을 통해 시장 지배력을 확고히 해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현재 SK아이이테크놀로지의 연말 생산능력은 13억7000만㎥, 2023년 말에는 18억7000만㎥에 달할 전망이다.

작년 초 3억6000만㎥였던 점을 고려하면 3년 새 4배 가까이 성장한 셈이다.

플렉서블 커버 윈도는 작년 7월 본격 양산에 들어갔다.

노 사장은 이어 사업의 본격적인 성장을 위해 파이낸셜 스토리(Financial Story)의 실행을 가속하고, SK아이이테크놀로지의 기업공개를 성공적으로 마칠 것이라고 다짐했다.

그는 “올해 예정된 SK아이이테크놀로지의 기업공개를 성공적으로 완료해 글로벌 확장을 위한 재원을 확보하고 계획된 생산거점 구축 및 성장전략을 차질 없이 추진하겠다”라고 밝혔다.

지난해 12월 18일 SK아이이테크놀로지는 한국거래소에 유가증권시장 상장 예비심사 신청서를 제출했다.

예비심사가 끝나면 실질심사, 수요예측 등 절차 이후 상장이 이뤄질 전망이다.

아울러 ESG(환경ㆍ사회ㆍ지배구조) 경영 체계를 수립해 지속가능경영을 위한 기반을 구축하겠다고도 언급했다.

노 사장은 “친환경 제품 포트폴리오에 더해 생산 과정도 더욱 환경친화적으로 탈바꿈해 나가고 사회적 의무와 책임을 다하는 기업, 투명 경영을 실천하는 기업으로 세계 시장에서 평가받을 수 있도록 준비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목표 달성에는 많은 어려움이 따르겠지만, 구성원들이 한마음 한뜻으로 이를 극복해 나간다면 충분히 달성 가능한 목표라고 확신한다”며 “CEO로서 먼저 솔선수범하고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6,040,000
    • +4.63%
    • 이더리움
    • 1,371,000
    • +5.87%
    • 리플
    • 307.5
    • +3.19%
    • 라이트코인
    • 152,500
    • +1.33%
    • 이오스
    • 2,917
    • +2.86%
    • 비트코인 캐시
    • 479,100
    • +3.34%
    • 스텔라루멘
    • 303.7
    • +5.67%
    • 트론
    • 31.98
    • +5.23%
    • 에이다
    • 387.2
    • +7.59%
    • 비트코인에스브이
    • 191,200
    • -2.7%
    • 대시
    • 118,200
    • +8.54%
    • 이더리움 클래식
    • 8,280
    • +4.74%
    • 240.1
    • +2.74%
    • 제트캐시
    • 96,650
    • +3.98%
    • 비체인
    • 34.4
    • +6.9%
    • 웨이브
    • 7,150
    • +8.09%
    • 베이직어텐션토큰
    • 378.7
    • +17.17%
    • 비트코인 골드
    • 11,770
    • +4.9%
    • 퀀텀
    • 3,251
    • +6.94%
    • 오미세고
    • 3,779
    • +5.53%
    • 체인링크
    • 25,420
    • +17.69%
    • 질리카
    • 75.15
    • +5.19%
    • 어거
    • 21,200
    • +6.8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