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DL이앤씨, 협력업체와 발열 콘크리트 개발…ESG 경영 강화

입력 2021-01-13 10:02

▲DL이앤씨가 개발한 발열 콘크리트 포장 표면은 영상 5도 이상의 온도를 유지하고 있다(왼쪽). 이를 열화상 카메라(오른쪽)로 촬영한 장면.   (사진제공=DL이앤씨)
▲DL이앤씨가 개발한 발열 콘크리트 포장 표면은 영상 5도 이상의 온도를 유지하고 있다(왼쪽). 이를 열화상 카메라(오른쪽)로 촬영한 장면. (사진제공=DL이앤씨)

DL이앤씨는 협력회사와 겨울철 안전운전을 돕는 발열 콘크리트를 연구한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DL이앤씨가 연구수행을 총괄하고 협력회사인 주식회사 ‘제이오’와 ‘현아이’가 개발에 참여한다.

DL이앤씨가 개발 중인 콘크리트는 전류가 흐르는 소재인 탄소나노튜브를 활용해 온도를 조절할 수 있다. 이번 연구는 작은 입자로 구성된 튜브 형태의 탄소 소재를 어떤 방식으로 콘크리트에 섞어야 효과적으로 열을 발생시킬 수 있는지 확인하는 것이 관건이다. 또 낮은 전력으로 경제성을 확보하는 것도 중요하다.

DL이앤씨는 휴대전화 충전 전류보다도 낮은 전력으로 최대 약 60도까지 열을 낼 수 있는 기술 성능을 검증했다. 앞으로 추가 연구 개발을 통해 상용화 가능한 품질과 시공성을 확보할 계획이다.

올해 출범한 DL그룹은 ESG(환경·사회적 책임·지배구조) 경영을 강화할 방침이다. 이에 따라 DL이앤씨는 협력회사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협력사와 공동으로 연구개발 과제를 선정하고 기술 개발 및 지원 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김동진 DL이앤씨 책임연구원은 “저전력 발열 콘크리트 개발이 완료되면 겨울철 교통사고 예방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공항 활주로나 건물의 실내 난방 시스템까지 대체할 수 있는 안정적이고 경제적인 발열 시스템으로 활용될 것”이라고 밝혔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9,669,000
    • +1.24%
    • 이더리움
    • 1,445,000
    • +8%
    • 리플
    • 344
    • +13.12%
    • 라이트코인
    • 172,000
    • +10.47%
    • 이오스
    • 3,100
    • +2.58%
    • 비트코인 캐시
    • 565,500
    • +7.31%
    • 스텔라루멘
    • 335.3
    • +1.33%
    • 트론
    • 34.38
    • +3.12%
    • 에이다
    • 400.9
    • -4.37%
    • 비트코인에스브이
    • 226,100
    • +0%
    • 대시
    • 141,400
    • +4.35%
    • 이더리움 클래식
    • 8,625
    • +3.05%
    • 258.1
    • +5.56%
    • 제트캐시
    • 113,000
    • -0.35%
    • 비체인
    • 32.15
    • +7.99%
    • 웨이브
    • 8,300
    • -5.74%
    • 베이직어텐션토큰
    • 305
    • +0.2%
    • 비트코인 골드
    • 13,830
    • +2.14%
    • 퀀텀
    • 3,531
    • -1.78%
    • 오미세고
    • 4,391
    • -5.71%
    • 체인링크
    • 23,500
    • -5.09%
    • 질리카
    • 84.28
    • +5.53%
    • 어거
    • 23,250
    • -0.4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