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플로이, 연말정산 앱 출시

입력 2021-01-06 09:12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사진제공=뉴플로이)
(사진제공=뉴플로이)

근로데이터 기반의 솔루션 제공 기업 뉴플로이가 연말정산 업무를 간소화해 주는 ‘뉴플로이 연말정산’ 앱을 6일 출시했다.

뉴플로이 연말정산 앱은 직장인들이 세금 환급을 받기 위해 준비해야 할 서류 안내부터 각종 증빙 자료 제출과 연말정산과 관련한 궁금증 해결까지 앱 한곳에서 모두 처리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서비스다. 근로자가 소득ㆍ세액공제를 받기 위한 증빙 자료들을 사진으로 찍어 앱에 올리면 이미지 속 문서를 자동으로 인식, 이를 전자 문서화해 공제받을 수 있는 자료만 선별해 연말정산을 도와준다.

근로자는 매년 달라지는 소득ㆍ세액공제 기준과 그에 따라 제출해야 할 서류들이 무엇인지 뉴플로이 연말정산 앱에서 쉽게 확인할 수 있다. 특히 결혼과 자녀 유무, 부양가족 수 등에 따라 꼭 챙겨야 할 기타 서류들도 뉴플로이 연말정산 앱에 명시돼 있어 보다 꼼꼼하게 연말정산을 준비할 수 있다.

서류 제출은 홈택스에서 제공받은 PDF를 그대로 업로드하면 된다. 그 외 안경ㆍ교복 구매비, 월세 납입내역, 산후조리원비 등 홈택스에서 확인할 수 없는 기타 내역은 영수증 또는 증빙 서류를 스마트폰으로 사진 촬영해 업로드하면, 제출한 서류들 중 공제가 가능한 내역들만 선별해 연말정산에 반영한다.

기업 내 인사, 회계 담당자들은 뉴플로이 연말정산 앱을 통해 업무량을 줄일 수 있다. 법인사업자는 연초 업무가 과도하게 몰릴 수밖에 없다. 특히 올해는 코로나19로 인해 재택근무를 시행 중인 기업들도 많아 임직원들의 서류를 취합하기가 더 어려워졌다. 뉴플로이 연말정산 앱을 이용하면 직원들의 소득ㆍ세액 공제 신고서 및 증빙 서류를 일일이 취합하지 않아도 되고, 연말정산과 관련한 직원들의 궁금증은 앱 내의 질의응답 챗 기능을 통해 해결할 수 있다. 직원들이 각자 질문을 남기면 뉴플로이 연말정산 전문 매니저가 실시간으로 답변해 준다.

김동훈 뉴플로이 제품개발그룹 총괄은 “모바일 상에서 손쉽게 소득ㆍ세액 공제 신고서 및 증빙 서류들을 제출할 수 있도록 고객 편의 강화 차원에서 뉴플로이 연말정산 앱을 구축했다”며 “근로자는 복잡하고 어려운 연말정산 업무를 보다 정확하고 쉽게 처리할 수 있고, 기업 내 급여담당자는 서류 제출 시 노출될 수 있는 연봉정보에 대한 보안유지는 물론, 매년 초 연말정산 시즌이 되면 과도하게 몰리는 업무량을 획기적으로 감소시킬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뉴플로이 연말정산 앱은 구글플레이와 앱스토어에서 무료로 다운로드할 수 있다.

한편 뉴플로이는 지난 9월 급여를 계산하고 이체하는 일부터 세금 신고와 납부, 급여명세서 발급까지 일련의 업무를 한곳에서 처리할 수 있는 급여업무 자동화 플랫폼을 출시한 바 있다. 올해 초에는 뉴플로이가 운영하는 고정지출비 관리 앱 ‘알밤 페이데이’와 연동해 일하는 사람 누구나 혜택을 누릴 수 있는 다양한 핀테크 서비스를 선보일 예정이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퇴사자 월급 단돈 9670원 지급"…강형욱 갑질논란 추가 폭로 계속
  • 대한항공·아시아나 합병하면…내 마일리지카드 어떻게 하나 [데이터클립]
  • “높은 취업률 이유 있네”…조선 인재 육성 산실 ‘현대공업고등학교’ 가보니 [유비무환 K-조선]
  • ‘시세차익 20억’…래미안 원베일리, 1가구 모집에 3만5076명 몰려
  • 단독 ‘에르메스’ 너마저...제주 신라면세점서 철수한다
  • '최강야구' 고려대 직관전, 3회까지 3병살 경기에…김성근 "재미없다"
  • 이란 대통령 헬기 사고 사망…광장 가득 메운 추모 인파 현장 모습
  • '버닝썬 게이트' 취재 공신은 故 구하라…BBC 다큐 공개
  • 오늘의 상승종목

  • 05.20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5,190,000
    • +3.13%
    • 이더리움
    • 4,932,000
    • +15.18%
    • 비트코인 캐시
    • 695,000
    • +2.51%
    • 리플
    • 732
    • +3.1%
    • 솔라나
    • 254,700
    • +6.79%
    • 에이다
    • 680
    • +3.98%
    • 이오스
    • 1,160
    • +6.03%
    • 트론
    • 170
    • +0.59%
    • 스텔라루멘
    • 152
    • +3.4%
    • 비트코인에스브이
    • 94,250
    • +3.86%
    • 체인링크
    • 23,510
    • +1.6%
    • 샌드박스
    • 636
    • +6.8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