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Global@ 2020’, ICT 유망기업 해외 진출 물꼬 터

입력 2020-12-08 12:00

미국ㆍ중국 행사에 7000여 명 온라인 참석, 533건 수출 상담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우리나라 유망 정보통신기술(ICT) 기업의 미국 및 중국시장 진출을 지원하기 위해 개최한 ‘K-Global@ 2020’ 행사가 성공리에 개최했다고 8일 밝혔다.

2012년 처음 시작된 이래 9년째를 맞는 행사는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KOTRA), 정보통신산업진흥원(NIPA) 등과 함께 참가기업의 해외투자 유치와 판로 개척 등을 다방면으로 지원하고 있다. 올해는 코로나19 확산으로 중국(11월 4~5일), 미국(12월 1~4일) 행사가 온라인에서 개최했다.

올해는 코로나19의 확산으로 기업인, 해외 구매자, 투자자, 일반 참가자 등 약 7000명의 인원이 참여했다. 국내 유망 ICT 기업 82개사(미국 48개사, 중국 34개사)가 참여한 수출상담회에서는 해외 투자자로서 페이스북, 아마존, 텐센트, 차이나텔레콤 등 글로벌 유명 ICT 기업들이 참여했다. 글로벌 기업의 투자자들과 우리 기업 간의 매칭을 통해 총 533건의 수출상담이 온라인으로 이뤄졌다.

또 미국ㆍ중국에서 개최한 K-Pitch는, 국내 28개 기업(미국 14개, 중국 14개)이 참여해 글로벌 투자자 대상으로 자사의 핵심기술과 서비스를 홍보했다. 중국에서는 텍스트를 영상으로 자동변환하는 기술을 선보인 ‘웨인힐스벤처스’팀, 미국에서는 딥러닝 기반의 입체영상 촬영 및 공유 기술을 선보인 ‘더블미’이 우승을 차지했다.

우승팀에는 과기정통부 장관상과 함께 상금 1000만 원, 2위(500만 원), 3위(300만 원) 기업에도 소정의 상금이 수여됐다.

미국에서 개최된 7개국 10개 팀의 창업기업이 경쟁하는 ‘International Pitch’에서는 앞서 열린 ‘K-Pitch’ 2위 기업인 ‘에이치투오호스피탈리티’팀이 디지털 접객산업 운영ㆍ관리 서비스를 선보여 영예의 우승을 차지하였다. ‘K-Pitch’ 1위를 차지한 ‘더블미’팀도 3위를 차지해 국내 기업의 기술력을 해외에 알리는 좋은 계기가 됐다.

‘K-Global@ 2020’ ICT 혁신포럼 및 피칭대회에 참여한 기업들의 영상은 행사 종료 후에도 홈페이지에서 다시 볼 수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6.29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6,651,000
    • +0.2%
    • 이더리움
    • 1,464,000
    • -3.94%
    • 비트코인 캐시
    • 140,200
    • +0.79%
    • 리플
    • 438
    • -2.21%
    • 위믹스
    • 3,830
    • +0.6%
    • 에이다
    • 618.9
    • -0.93%
    • 이오스
    • 1,243
    • -1.35%
    • 트론
    • 85.63
    • -3.1%
    • 스텔라루멘
    • 146.2
    • -3.5%
    • 비트코인에스브이
    • 75,150
    • -1.44%
    • 체인링크
    • 8,345
    • -2.11%
    • 샌드박스
    • 1,426
    • -1.3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