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영화로 보는 세상] 기분 좋은 상상에 빠져보자 ‘예스터데이’

입력 2020-11-26 18:31

박준영 크로서컬처 대표

요즘 한 달에 수십억도 번다는 인기직업은 웹툰, 웹소설 작가다. 만화도 소설도 모바일 세상에서 구독되고 있다. 전철이나 버스로 출퇴근하는 직장인들이 웹툰이나 웹소설을 보며 무료함을 달래는 모습은 흔하게 볼 수 있다. 필자도 이쪽 세계에 잠깐 맛을 본 적이 있다. 웹툰의 스토리작가를 하면서 몇 년간은 그걸로 밥벌이를 하였고 웹소설을 써서 플랫폼에 업로드하여 대중의 기호를 살피기도 했으니까 말이다.

만약에 지금 회사를 관두고 마지막으로 내가 할 수 있는 일이 무얼까 생각해보니 웹툰 스토리작가를 다시 시작하거나 본격적으로 웹소설 시장에 뛰어들어 소설을 한 번 써 볼 수 있지 않을까 싶다. 그러려면 공부, 연구해야 한다. 그래서 빅히트한 작품의 공통점을 살펴봤다. 혹여라도 이 분야에 관심이 있다면 잘 들어보시라. 일단 평범한, 아니 평범하다 못해 찌질한 주인공이 등장한다. 독자와 동병상련을 느끼도록 해야 한다. 그런데 이 찌질이가 하루아침에 재벌 2세가 되거나(계급 상승), 혹은 죽었던 몸이 환생하여 어느 왕국의 왕자님으로 탄생(빙의)하거나, 아니면 과거로 돌아가 지금의 지식과 무기를 가지고 일약 영웅이 된다든지 하는 다소 황당무계한 이야기가 비슷하게 전개된다. 현실을 잊게 하고 대리만족을 극대화하는 판타지 장르가 이 바닥에선 대세이자 대박의 조건이기 때문이다.

▲예스터데이
▲예스터데이
이런 콘셉트를 기반으로 한 드라마, 영화 제작도 한창인데 우리에게 웰메이드의 전형으로 알려진 두 작가와 감독이 판타지 장르의 영화를 내놓아 눈길을 끌었다. ‘브리짓 존스의 일기’ ‘러브 액츄얼리’ ‘노팅 힐’을 썼던 영국 최고의 작가 리챠드 커티스와 감각적 영상으로 유명한 대니 보일 감독이 의기투합하여 만든 영화 ‘예스터데이’다.

아무리 해도 히트를 내지 못하던 무명 뮤지션 잭(히메쉬 파텔)은 결국 세상을 등질 결심을 한다. 바로 그때 온 세상이 정전되고 그 여파로 우리가 다 알고 있는 ‘비틀즈’와 그들의 음악이 세상에서 사라진다. 대신 비틀즈의 빛나는 명곡들은 오직 잭만이 기억하게 된다. ‘예스터데이’를 연주해봐도 ‘렛잇비’를 불러봐도 세상 모든 사람들은 처음 들어본 음악이란다. 천재일우의 기회임을 안 잭은 비틀즈의 노래로 최고의 전성기를 누리게 된다는 내용인데, 신선한 발상이 아닐 수 없다.

나에게도 이런 비슷한 기회가 온다면 어떻게 될까 하며 잠시 기분 좋은 상상에 빠져보는 오후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5,745,000
    • +0.28%
    • 이더리움
    • 1,392,000
    • +2.73%
    • 리플
    • 302.3
    • +0.53%
    • 라이트코인
    • 155,200
    • +2.04%
    • 이오스
    • 3,032
    • +4.3%
    • 비트코인 캐시
    • 478,000
    • -1.57%
    • 스텔라루멘
    • 302.5
    • +0.07%
    • 트론
    • 32.28
    • +2.64%
    • 에이다
    • 388
    • +1.28%
    • 비트코인에스브이
    • 192,800
    • -2.13%
    • 대시
    • 118,100
    • +1.99%
    • 이더리움 클래식
    • 8,340
    • +3.47%
    • 242
    • +1.3%
    • 제트캐시
    • 98,000
    • +1.03%
    • 비체인
    • 34.32
    • -1.46%
    • 웨이브
    • 7,410
    • +3.85%
    • 베이직어텐션토큰
    • 372.3
    • +0.3%
    • 비트코인 골드
    • 11,940
    • +1.1%
    • 퀀텀
    • 4,202
    • +31.97%
    • 오미세고
    • 3,902
    • +2.33%
    • 체인링크
    • 27,730
    • +13.88%
    • 질리카
    • 75.48
    • -0.47%
    • 어거
    • 21,940
    • +4.0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