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보험사, 당기순이익 전년 비 6.1%↑…코로나19 반사이익

입력 2020-11-24 12:00 수정 2020-11-24 16:15

(자료제공=금융감독원)
(자료제공=금융감독원)

올해 1~3분기 국내 생명보험사와 손해보험사의 당기순이익이 지난해보다 6.1% 증가했다. 코로나19로 인한 저축성보험 영업실적의 호조와 자동차ㆍ장기 손해율 하락이 보험사들의 손익 개선을 견인했다.

금융감독원은 24일 1~9월 보험회사의 당기순이익은 5조5747억 원으로 생명보험회사의 당기순이익은 3조1515억 원, 손해보험회사의 당기순이익은 2조4232억 원이라고 밝혔다. 전년 동기 대비 각각 3.1%(946억 원), 10.2%(2249억 원) 증가한 수치다.

생보사의 당기순이익은 금리 하락에 따른 이자수익 감소(4592억 원)에도 저축성보험의 영업실적 호조로 보험영업손실이 축소(4083억 원)된 데에 따랐다. 같은 이유로 손보사도 이자수익이 감소했으나 코로나19로 자동차 이용이 줄면서 보험영업손실이 5428억 원가 줄어 이익을 실현했다.

올 3분기까지 수입보험료는 152조4282억 원으로 전년 대비 5%(7조2975억 원) 증가했다. 생보사의 수입보험료는 81조5401억 원으로 지난해와 비교해 4.3%(3조3432억 원) 올랐으며, 손보사의 원수보험료는 70조8883억 원으로 지난해와 비교해 5.9%(3조9543억 원) 올랐다. 항목 별로 보면 생보사에선 저축성보험과 보장성보험의 수입보험료가 전년 대비 각각 2조3391억 원, 1조3126억 원 늘었으며 손보사에선 장기보험과 자동차보험, 일반보험이 전년 대비 2조1045억 원, 1조5972억 원, 7565억 원 늘었다.

보험사의 수익성 지표는 지난해와 비슷한 수준이다. 총자산이익률(ROA)은 지난해와 같은 수준인 0.59%를 유지했고, 자기자본이익률(ROE)은 전년 동기보다 0.26%포인트 떨어진 5.47%로 나타났다.

9월 기준 보험사들의 총자산은 1291조6306억 원으로 지난해 9월보다 5.6%(68조238억 원) 증가했다. 이 중 자기자본(141조8177억 원)은 이익잉여금과 매도가능증권 평가이익이 증가하면서 전년 대비 7% 증가했다.

금감원 관계자는 “코로나19 지속에 따른 보험 영업과 투자 환경이 악화해 보험사의 장기 수익성, 재무건전성의 저하가 우려된다”며 “주요 위험 요인에 대한 상시 감시를 강화하고 선제적인 자본 충실화를 유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4,155,000
    • -5.16%
    • 이더리움
    • 1,406,000
    • -6.27%
    • 리플
    • 283.2
    • -4.55%
    • 라이트코인
    • 138,200
    • -7.31%
    • 이오스
    • 2,825
    • -2.82%
    • 비트코인 캐시
    • 424,900
    • -10.32%
    • 스텔라루멘
    • 268.9
    • -7.02%
    • 트론
    • 31.9
    • -1.94%
    • 에이다
    • 351.3
    • -7.65%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2,500
    • -5.29%
    • 대시
    • 109,300
    • -5.86%
    • 이더리움 클래식
    • 7,770
    • -5.42%
    • 262.1
    • -1.91%
    • 제트캐시
    • 89,200
    • -9.58%
    • 비체인
    • 29.85
    • -8.38%
    • 웨이브
    • 6,845
    • -8.67%
    • 베이직어텐션토큰
    • 343.4
    • +4.06%
    • 비트코인 골드
    • 10,980
    • -7.19%
    • 퀀텀
    • 3,519
    • -7.39%
    • 오미세고
    • 3,534
    • -7.22%
    • 체인링크
    • 23,590
    • -7.67%
    • 질리카
    • 70.21
    • -6.31%
    • 어거
    • 19,810
    • -6.2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