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삼성전자 3분기 실적] IM 영업익 4조4500억원…스마트폰 판매량 50% 증가

입력 2020-10-29 09:01

매출액 30조4900억원…4분기 연말 성수기 영향 수요 증가 전망

삼성전자는 IM (IT & 모바일커뮤니케이션) 부문에서 3분기 매출 30조4900억 원, 영업이익 4조4500억 원을 달성했다고 29일 밝혔다.

분기 영업이익 4조 원 돌파는 2017년 2분기(4조600억 원) 이후 처음으로 13개 분기 만이다. 매출액 30조 돌파도 2017년 2분기(30조100억 원) 이후 처음이다.

3분기 시장 수요는 주요 국가들의 경기부양 효과 등으로 크게 증가했다.

무선 사업은 갤럭시 노트20, Z폴드2 등 플래그십 모델을 출시하면서 스마트폰 판매량이 전분기 대비 약 50% 가량 크게 증가했다.

매출 증가에 따른 규모의 경제 효과와 더불어 비용 효율 제고 노력과 효율적인 마케팅비 집행으로 수익성이 크게 개선됐다.

태블릿과 웨어러블 제품 판매가 증가한 것도 이익 확대에 기여했다.

또한, 네트워크 사업에서는 미국 버라이즌과 대규모 이동통신 장비 공급 계약을 체결하는 등 5G 사업 성장 기반을 강화했다.

4분기는 연말 성수기 영향 등으로 전분기 대비 수요가 증가할 것으로 전망된다.

무선 사업의 경우, 플래그십 모델 출시 효과 감소 등으로 스마트폰 판매가 감소할 것으로 보이는 가운데, 연말 시장 경쟁 심화와 마케팅비 증가로 수익성이 하락할 것으로 예상된다.

네트워크 사업에서는 국내 5G 장비 공급 확대와 함께 북미, 일본 등의 글로벌 5G 시장 확대를 계속 추진할 계획이다.

2021년은 점진적인 경기 회복 전망과 코로나19로 인한 불확실성이 상존하는 가운데, 글로벌 5G 확산을 기반으로 한 모바일 시장 수요가 전년 대비 증가할 것으로 전망된다.

무선 사업은 폴더블 스마트폰의 제품 경쟁력 강화와 대중화 추진 등 플래그십 라인업을 차별화하는 한편, 중저가 5G 스마트폰 라인업도 강화해 스마트폰 판매 확대를 추진할 계획이다.

또한, 제품 믹스 개선과 운영 효율화도 지속적으로 추진하는 등 수익성 개선을 위한 노력도 기울일 예정이다.

네트워크 사업은 글로벌 5G 신규 수주를 적극 추진하는 가운데, 국내외 5G 상용화에 적기 대응해 글로벌 사업 기반을 강화할 계획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4,524,000
    • -2.59%
    • 이더리움
    • 1,460,000
    • +1.39%
    • 리플
    • 285.4
    • -2.59%
    • 라이트코인
    • 142,100
    • -3.6%
    • 이오스
    • 2,847
    • -1.42%
    • 비트코인 캐시
    • 434,200
    • -7.65%
    • 스텔라루멘
    • 276
    • -3.33%
    • 트론
    • 32.13
    • -1.29%
    • 에이다
    • 361.6
    • -3.96%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3,300
    • -5.33%
    • 대시
    • 110,300
    • -4%
    • 이더리움 클래식
    • 7,860
    • -2.9%
    • 266
    • +3.5%
    • 제트캐시
    • 91,200
    • -4.25%
    • 비체인
    • 30.68
    • -4.99%
    • 웨이브
    • 7,025
    • -4.1%
    • 베이직어텐션토큰
    • 320
    • -0.5%
    • 비트코인 골드
    • 10,950
    • -7.05%
    • 퀀텀
    • 3,555
    • -2.82%
    • 오미세고
    • 3,585
    • -3.99%
    • 체인링크
    • 24,490
    • -1.45%
    • 질리카
    • 71.66
    • -3.03%
    • 어거
    • 20,080
    • -3.4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