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문재인 대통령 "전세시장 기필코 안정시킬 것"..."정부 의지 단호"

입력 2020-10-28 10:55

문재인 대통령은 28일 "전세 시장을 기필코 안정시키겠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전 국회에서 2021년 예산안 시정연설에 나서 "국민의 주거안정에 특별한 노력을 기울이겠다"며 이 같이 밝혔다.

문 대통령은 "부동산 시장 안정, 실수요자 보호, 투기 억제에 대한 정부의 의지는 단호다"면서 "주택공급 확대를 차질없이 추진하며, 신혼부부와 청년의 주거 복지에도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임대차 3법을 조기에 안착시키고, 질 좋은 중형 공공임대아파트를 공급하여 전세 시장을 기필코 안정시키겠다"고 덧붙였다.

문 대통령은 이어 "고용안전망과 사회안전망을 더욱 튼튼히 확충하겠다"면서 "정부 지원금에 의한 일시적 현상으로 그치지 않도록 국민 한 사람 한 사람의 삶을 더욱 따뜻하게 살피겠다"고 했다.

문 대통령은 "당장 내년부터 46조9천억 원을 투입하여 생계·의료·주거·교육의 4대 사회안전망을 더욱 튼튼하게 구축할 것"이라며 "생계급여 부양의무자 기준을 폐지해 15만7천 가구가 추가로 혜택을 받을 수 있게 하고 어르신들의 노후소득을 위해 기초연금 30만 원을 기초연금 대상 모든 어르신으로 확대하겠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건강보험·요양보험 보장성 확대를 위한 국고지원 규모를 11조 원으로 늘리고 서민들의 주거 부담 경감을 위해 공적 임대주택 19만 호도 추가로 공급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어 "고교 무상교육을 전 학년으로 확대해 고교 무상교육을 완성하겠다"고 부연했다.

문 대통령은 또 "취약계층 보호와 사람투자에도 더욱 힘을 쏟겠다"면서 "어려움을 겪는 중소기업, 소상공인, 자영업자를 위해 대출·보증 등 금융지원을 더욱 강화하는 한편, 청년 일자리를 비롯해 주거 등 생활 안정 지원을 강화하겠다"고 했다.

문 대통령은 "고령 농민들에 대한 연금지급 확대와 수산 공익직불제 도입, 보훈 보상금 인상, 장애인 연금 확대 등을 통해 농어민과 보훈 가족, 장애인을 더 두텁게 지원하겠다"며 "특별히 전 국민 고용안전망 기반 구축을 역점 사업으로 삼아 20조 원을 반영했다"고 설명했다.

문 대통령은 "내년 1월 처음 시행되는 국민취업지원제도를 통해 총 40만 명에게 취업 지원서비스와 월 50만 원의 구직촉진수당을 제공하게 된다"면서 "저소득 예술인과 특수형태 노동자 46만5천 명에게는 신규로 고용보험료 80%를 지원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5,777,000
    • -0.66%
    • 이더리움
    • 1,392,000
    • +1.09%
    • 리플
    • 302
    • -0.46%
    • 라이트코인
    • 155,000
    • +0.32%
    • 이오스
    • 3,032
    • +3.16%
    • 비트코인 캐시
    • 477,000
    • -3.11%
    • 스텔라루멘
    • 297.7
    • -3%
    • 트론
    • 32.24
    • +1.61%
    • 에이다
    • 384.2
    • -1.46%
    • 비트코인에스브이
    • 193,600
    • -3.15%
    • 대시
    • 117,000
    • +0.26%
    • 이더리움 클래식
    • 8,345
    • +1.52%
    • 241.1
    • -0.17%
    • 제트캐시
    • 95,700
    • -4.87%
    • 비체인
    • 33.8
    • -5.32%
    • 웨이브
    • 7,350
    • +0.14%
    • 베이직어텐션토큰
    • 371.1
    • +3.83%
    • 비트코인 골드
    • 11,900
    • +0.85%
    • 퀀텀
    • 3,898
    • +21.32%
    • 오미세고
    • 3,868
    • +1.23%
    • 체인링크
    • 27,600
    • +12.24%
    • 질리카
    • 75.07
    • -2.13%
    • 어거
    • 21,250
    • -0.1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