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NH투자증권, 해외주식 기초자산 상품 등 공모 ELS 4종 모집

입력 2020-10-27 09:20 수정 2020-10-27 09:54

▲해외주식 기초자산 상품 등 공모 ELS 4종 모집 (NH투자증권)
▲해외주식 기초자산 상품 등 공모 ELS 4종 모집 (NH투자증권)

NH투자증권은 주가연계파생결합증권(ELS) 4종을 28일 오후 1시까지 모집한다고 27일 밝혔다.

모집하는 상품 중 ELS 20082호는 발행 후 6개월 조기상환 조건이 85%이상이면 상환되어 상대적으로 빠른 조기상환을 기대할 수 있다. 원금손실조건도 50%이며 연 5.0%(세전)를 지급하는 상품이다.

ELS 20082호는 에스엔피500지수(S&P500), 유로스톡스50지수(EuroStoxx50), 코스피200지수(KOSPI200)를 기초자산으로 한 만기 3년 상품으로 조기상환평가일에 모든 기초자산 가격이 최초기준가격 대비 85%(6, 12, 18개월), 80%(24, 30개월), 75%(36개월) 이상인 경우 연 5.0%(세전)의 수익을 지급한다.

조기 상환이 되지 않더라도 모든 기초자산 중 어느 하나라도 만기평가일까지 최초기준가격의 50% 미만으로 하락한 적이 없는 경우 연 5.0%(세전)의 수익을 지급한다. 단 모든 기초자산 중 어느 하나라도 최초기준가격의 50% 미만으로 하락한 적이 있고 만기평가 시 어느 하나라도 75% 미만이면 만기상환조건에 따라 최대 100%까지 원금손실이 발생할 수 있다.

ELS 20083호는 해외주식을 기초자산으로 하는 조기상환추구형 상품이다. 미국 나스닥(NASDAQ)시장에 상장된 퀄컴(Qualcomm Inc.)과 넷플릭스(NETFLIX Inc.)를 기초자산으로 한 만기 3년 상품으로 조기상환평가일에 모든 기초자산 가격이 최초기준가격 대비 85%(6, 12, 18, 24개월), 80%(30개월), 75%(36개월) 이상인 경우 연 12.00%(세전)의 수익을 지급한다.

다만 모든 기초자산 중 어느 하나라도 최초기준가격의 45% 미만으로 하락한 적이 있고 만기 평가 시 어느 하나라도 75% 미만이면 만기상환조건에 따라 최대 100%까지 원금손실이 발생할 수 있다.

NH투자증권은 총 4개의 ELS 상품을 총 300억 원 한도로 모집한다. 청약은 NH투자증권 전 영업점 및 NH투자증권 온라인 홈페이지에서 가능하며 각 상품별로 최소 가입금액은 100만 원이다.

기타 자세한 내용은 NH투자증권 홈페이지 또는 고객센터를 통해 확인할 수 있으며 영업점 방문을 통해 상담 받을 수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9,194,000
    • +1.04%
    • 이더리움
    • 583,000
    • +1.48%
    • 리플
    • 635.4
    • +4.94%
    • 라이트코인
    • 80,100
    • +3.82%
    • 이오스
    • 3,308
    • +3.09%
    • 비트코인 캐시
    • 303,400
    • +2.67%
    • 스텔라루멘
    • 236.4
    • +10.26%
    • 트론
    • 33.34
    • +3.35%
    • 에이다
    • 186.2
    • +21.46%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3,600
    • +1.94%
    • 대시
    • 116,000
    • +14.74%
    • 이더리움 클래식
    • 7,050
    • +1.95%
    • 206
    • +12.08%
    • 제트캐시
    • 82,300
    • +7.93%
    • 비체인
    • 16.89
    • +5.56%
    • 웨이브
    • 7,205
    • -2.83%
    • 베이직어텐션토큰
    • 252.7
    • +3.02%
    • 비트코인 골드
    • 9,960
    • +2.42%
    • 퀀텀
    • 2,964
    • +6.7%
    • 오미세고
    • 4,163
    • +4.49%
    • 체인링크
    • 14,330
    • +3.92%
    • 질리카
    • 30.48
    • +13.31%
    • 어거
    • 16,540
    • +2.0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