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대상 ‘하이즈엉’ 신규공장 가동… 베트남 사업 가속화

입력 2020-10-27 09:29

(사진제공=대상)
(사진제공=대상)

대상은 현지 신규공장 가동과 함께 베트남 사업을 적극적으로 확대해나가고 있다. 기존 조미료와 육가공 사업 외에 소스, 김, 떡볶이 등 편의형 제품으로 카테고리를 확대해 베트남 시장을 공략한다는 방침이다.

대상은 베트남 북부에 ‘하이즈엉 공장’을 준공하고 본격적으로 식품 사업을 확대한다고 26일 밝혔다.

‘하이즈엉 공장’은 대상이 약 150억 원을 투자해 설립한 베트남 식품사업 확대의 전초기지다. 총 부지 면적은 1만2000평이며, 연간 생산능력(CAPA)은 약 1만4000톤 규모다. ‘하이즈엉 공장’은 벳찌(발효조미료 미원), 떠이닝(물엿, 타피오카 전분), 흥옌(신선, 육가공) 공장에 이은 4번째 공장으로, 대상의 첫 베트남 상온 식품 공장이다.

대상은 ‘하이즈엉 공장’을 바탕으로 베트남의 개방적인 식문화와 한류 트렌드를 반영해, 한식 기반의 차별화된 소스, 편의식으로 베트남 시장을 공략한다는 전략이다.

대상은 베트남에 글로벌 브랜드 ‘청정원 O’Food’를 론칭하고, 칠리소스, 스파게티소스, 떡볶이, 양념장, 김 등 5개 품목군의 21개 신제품을 출시했다.

칠리소스는 한식 고추장을 새롭고 건강한 현지식 소스로 재해석해 테이블 소스 시장에 진입하며 한국의 매운맛을 적극적으로 알리고 있다.

대상은 한국의 전통 발효 고추장을 활용해 매운맛의 소재를 차별화하는 한편, 베트남 요리와 어울리는 고추장의 적절한 맛 밸런스, 풍미, 물성을 구현해 현지화된 칠리소스를 완성했다.

매운맛 강도에 따라 2가지 제품으로 출시해 취향에 따른 선택의 폭을 넓혔으며, 보존료, 인공색소를 사용하지 않아 더 건강하고 안전한 제품으로 차별화했다. 기존 제품과 달리 독특하고 모던한 디자인의 튜브 용기를 적용해 현지 소비자의 사용 편의성을 강화했다.

베트남 내 한류 열풍으로 떡볶이에 대한 관심이 증가하는 가운데 대상은 새로운 콘셉트의 떡볶이로 베트남 떡볶이 시장을 확대하고 있다.

최근 베트남에서 편리함과 간편함, 색다름을 추구하는 소비 트렌드 확산과 일부 편의점 체인에서 떡볶이가 즉석식품 카테고리 중 매출 1위로 성장한 데 따라, 전자레인지도 필요 없이 뜨거운 물만 부으면 즐길 수 있는 편의식 떡볶이를 출시했다. 한국 떡볶이의 맛을 그대로 즐길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전통떡볶이, 치즈떡볶이 2종으로 취향에 따라 선택할 수 있다.

미원 베트남 식품BU 신상호 대표는 “베트남 ‘하이즈엉’ 공장 가동을 통해 베트남에서도 본격적인 종합식품사업으로 도약할 수 있는 발판이 마련됐다”며 “철저한 현지화 및 차별화 전략을 통해 베트남 식품 시장에서 경쟁력을 갖춰, 2030년까지 베트남 사업 매출이 현재보다 약 10배 이상 성장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1,099,000
    • +1.13%
    • 이더리움
    • 668,000
    • +2.93%
    • 리플
    • 684.1
    • +0.6%
    • 라이트코인
    • 96,500
    • +0.52%
    • 이오스
    • 3,343
    • +0.03%
    • 비트코인 캐시
    • 317,300
    • -0.69%
    • 스텔라루멘
    • 204.7
    • +2.71%
    • 트론
    • 34.33
    • +0.56%
    • 에이다
    • 178.4
    • +3.78%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5,000
    • -0.64%
    • 대시
    • 116,600
    • +1.13%
    • 이더리움 클래식
    • 7,060
    • +3.22%
    • 244
    • +8.88%
    • 제트캐시
    • 82,000
    • -1.74%
    • 비체인
    • 19.11
    • +7.3%
    • 웨이브
    • 8,060
    • +6.75%
    • 베이직어텐션토큰
    • 267.8
    • +0.11%
    • 비트코인 골드
    • 10,210
    • -2.67%
    • 퀀텀
    • 3,141
    • +0.67%
    • 오미세고
    • 4,107
    • -0.68%
    • 체인링크
    • 15,160
    • +0.13%
    • 질리카
    • 37.5
    • +11.28%
    • 어거
    • 17,460
    • -2.9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