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휴젤, 보툴리눔 톡신 생산 확대 위해 제3공장 건설…연간 800만 바이알 규모 생산

입력 2020-10-26 11:03

2022년 완공ㆍ2023년 제품 양산 돌입

▲휴젤, 제3공장 기공식 진행. (사진제공=휴젤)
▲휴젤, 제3공장 기공식 진행. (사진제공=휴젤)

휴젤이 보툴리눔 톡신 생산 확대를 위해 신규 공장을 건설한다.

휴젤은 21일 강원도 춘천 거두농공단지 내 신공장 부지에서 제3공장 기공식을 진행했다고 26일 밝혔다. 이날 기공식에는 손지훈 휴젤 대표집행 임원, 한선호 부사장, 권순우 부사장을 비롯한 휴젤 주요 임직원 및 제3공장 건설 관계자 등 총 30여 명이 참석했다.

약 400억 원의 자본이 투입되는 제3공장은 전체면적 약 1500㎡(약 4800평)에 지상 4층, 지하 2층으로 총 6층 규모로 건설된다. 완공 이후 지상 1층을 추가 증축할 계획을 세운 만큼, 향후 총 7층 규모의 공장이 탄생할 예정이다. 휴젤은 이날 기공식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공사에 돌입해 2022년 2월 완공하고 비준 과정을 거쳐 다음 해인 2023년 본격적으로 제품 양산을 시작한다.

새롭게 건설되는 제3공장은 기존 동결건조 제품 기준 제1공장인 ‘신북공장’보다 10배에 달하는 연간 800만 바이알 규모의 제품 생산이 가능하다. 휴젤은 지난 21일 보툴리눔 톡신 제제 ‘레티보(Letybo)’의 품목허가를 획득한 중국을 비롯해 3년 내 유럽, 미국 시장 진출을 앞두고 있는 만큼 제3공장을 주축으로 국내외 수요에 대응한다는 계획이다.

이에 따라 제3공장은 해외 시장 진출을 고려해 cGMP, EU GMP, PIC/S, KGMP 기준에 만족하는 최신 설비를 구축했고 기존 공장 대비 자동화 시스템 확대 및 무균성 보증에 더욱 힘을 실을 예정이다. 이와 더불어 2022년 판매 허가 획득 및 2023년부터 제품 생산 돌입 예정인 무통 액상형 제품의 생산 설비도 갖춰 국내 시장 내 차별화된 제품 생산을 통한 휴젤의 기업 가치를 높인다는 계획이다.

손지훈 휴젤 대표집행임원은 “제3공장은 세계 시장으로 뻗어 나가는 휴젤의 전진 기지로서, 글로벌 ‘리딩 기업’ 휴젤의 도약을 이끄는 새로운 성장 동력이 될 것”이라며, “새롭게 건설될 제3공장을 주축으로 자사 보툴리눔 톡신이 자사의 자부심을 넘어 글로벌 시장 내 ‘K-톡신’의 자부심이 될 수 있도록 안전성과 제품력을 갖춘 제품 생산을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5,585,000
    • -2.91%
    • 이더리움
    • 1,485,000
    • -0.54%
    • 리플
    • 295.4
    • -1.83%
    • 라이트코인
    • 148,200
    • -3.33%
    • 이오스
    • 2,905
    • -1.82%
    • 비트코인 캐시
    • 472,200
    • -3.4%
    • 스텔라루멘
    • 283.6
    • -3.9%
    • 트론
    • 32.56
    • -1.9%
    • 에이다
    • 379.3
    • -1.1%
    • 비트코인에스브이
    • 192,000
    • -2.64%
    • 대시
    • 114,900
    • -3.2%
    • 이더리움 클래식
    • 8,220
    • -0.36%
    • 262.5
    • +4.67%
    • 제트캐시
    • 97,950
    • -2.25%
    • 비체인
    • 32.4
    • -4%
    • 웨이브
    • 7,435
    • -1.2%
    • 베이직어텐션토큰
    • 328.2
    • -1.62%
    • 비트코인 골드
    • 11,770
    • -3.29%
    • 퀀텀
    • 3,794
    • +2.9%
    • 오미세고
    • 3,752
    • -4.04%
    • 체인링크
    • 25,370
    • -1.32%
    • 질리카
    • 74.38
    • -1.22%
    • 어거
    • 21,180
    • -2.98%
* 24시간 변동률 기준